무쇠냄비와 뚝배기, 도자식기와 같은 친환경 조리도구는 관리를 제대로 해주지 않으면 일반 식기를 사용하는 것보다 못하다. 오븐이나 인덕션과 같은 비싼 가전제품들은 관리만 잘하면 그 수명은 배가 되고 성능은 역시 오랜 시간 새것처럼 유지할 수 있다.

오븐.jpg

기름기와 잡냄새 제거가 중요한 오븐
기름때가 생기기 쉽고 음식냄새 역시 많이 나는 오븐은 기름기를 잘 흡수하는 극세사 행주로 닦는다. 베이킹소다를 희석시킨 물에 극세사 행주를 담가 물기를 짠 뒤 오븐 안을 구석구석 닦으면 된다. 잘 떨어지지 않는 기름기는 부드러운 수세미에 베이킹소다를 희석시킨 물을 묻혀 떨어질 때까지 문지른다. 묻힌 뒤 닦아내면 기름기가 깔끔하게 제거된다. 오븐 안 잡냄새가 심하다면 오븐 용기에 귤껍질이나 레몬껍질을 담아 오븐에 넣고 5분 정도 가동시키면 냄새가 사라진다. 


밥솥.jpg

구석구석 청소가 필요한 전기밥솥
전기밥솥의 내솥에 물 2컵에 구연산수 3분의2 작은 술 혹은 식초를 몇 방울 떨어트린 후 취사버튼을 누른다. 10~15분 정도 지나면 물이 끓으면서 수증기가 나오기 시작하면 취소 버튼을 누른다. 5~10분 지나면 밥솥 뚜껑을 열고 내솥을 꺼내서 남은 물을 따라 버린다. 수증기가 나가는 통로가 청소 및 살균이 된다. 물을 묻힌 행주에 베이킹소다가루를 살짝 묻혀 밥솥 내부의 찌든 때를 고루 닦는다. 밥솥의 틈새부위는 젓가락에 행주를 감아 닦는다. 밥솥의 압력패킹은 빼내 따뜻한 물에 씻은 후 물기를 털어내고 다시 끼운다. 밥솥의 바닥은 마른 행주로 닦는다.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를 <여성조선> 유튜브 채널에서 만나보세요.

lee.jpg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