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랗고 맑은 하늘 아래 선선한 바람이 부는 요즘. 가을타기 딱 좋은 날씨다. 가을이 되면 유독 우울감을 호소하는 이들이 늘어난다. ‘계절성 우울장애’ 또는 ‘계절성 정동장애’라 불리는 이 기분에서 벗어나고 싶은 이들을 위해 토마토소스가 곁들여진 맛있는 파스타를 추천한다.
가을은 고독하고 우울한 계절이다. 스산한 바람에 낙엽이 뒹구는 것만 봐도 인생의 허무함과 쓸쓸함에 괜한 한숨이 절로 나온다. 주변을 둘러보면 ‘가을 타는 사람들’도 많다. 많은 과학자들은 가을을 타는 이유를 일조량의 변화로 햇볕을 쬐는 시간이 짧아져 행복호르몬인 세로토닌 분비가 낮아지기 때문이라고 한다. 무한 긍정에너지를 가진 나에게도 가을은 피해갈 수 없는 계절이다.
고독감과 답답함이 느껴지기 시작하면 난 여지 없이 주방으로 가 매콤한 토마토소스 파스타를 만들어 먹는다. 양파와 베이컨을 잘게 썰어 볶아준 뒤 매콤한 토마토소스를 곁들여 만드는데, 재료가 없을 땐 근처의 이탈리안 레스토랑을 찾아 파스타를 주문해 먹기도 한다. 이렇게 하면 신기하게도 기분이 좋아지기 때문이다.
기분이 좋아지는 데는 나름의 근거가 있다. 단순하게 맛있는 음식을 먹었기 때문이 아니라, 토마토에 우울증을 퇴치하는데 좋은 엽산과 알파리포산이 다량 함유되어 있는 것이 도움이 되어서다. 그리고 하나 더, 파스타를 알 덴테로 먹으면 살이 찌지 않는다. 알 덴테로 삶은 파스타는 푹 삶은 것에 비해 GI(혈당지수)가 낮다고 한다. 물론 많이 먹으면 살이 찌겠지만, 이 생각을 떠올리면 기분이 좋아진다.
토마토소스 파스타는 각종 영화의 단골 주제로 쓰이기도 했다. 이정재, 전지현이 출연한 영화 <시월애>, 줄리아 로버츠가 출연한 <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 우디앨런 감독의 영화 <애니홀> 등에서 토마토소스를 곁들인 파스타가 주인공의 우울한 감정을 해결해주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오브제로 등장했다. 이중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은 환한 미소의 줄리아 로버츠가 보여주는 피자와 파스타 먹방, 아름다운 풍경으로 기억되는 <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이다. 영화 속 줄리아 로버츠는 이렇게 이야기하며 이탈리아로 떠난다.
“난 예전에는 식욕과 의욕이 넘쳤거든. 근데 지금은 다 사라졌어. 모든 열정을 다시 회복하고 싶어. 이탈리아어를 배우고 아이스크림과 파스타를 먹으면서!”
그녀의 말처럼 맛있는 파스타를 맛보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낸다면 우울과 고독을 극복하고 마음의 평화를 얻을 수 있지 않을까? 당장 이탈리아로 갈 수는 없으니, 우울감을 극복하고 해방감을 느끼고 싶다면 근처의 파스타 맛집을 방문하면 된다.
 
# 우리 동네 추천 맛집
‘보꼬네’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에 위치한 캐주얼한 이탈리안 레스토랑. 섬세하고 사려깊은 맛을 느낄 수 있는 곳이다.
매장에 들어서면 깨끗하고 넓은 오픈키친에서 요리하고 있는 셰프 부부가 반갑게 손님을 맞이한다. 두 분 모두 오랜 경력의 셰프다.
부부의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메뉴와 함께 이탈리아를 충분히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메뉴가 있다. 그중에서도 파스타 메뉴는 단연 돋보이는데, 많지 않은 종류지만 메뉴 하나하나에서 고민의 흔적을 볼 수 있다. 각각의 특징과 맛의 밸런스가 좋아 어느 하나 부족함이 느껴지지 않는다. 어디를 가나 느낄 수 있는 식상한 파스타가 아닌 보꼬네 만의 특별한 파스타이다.
파스타 중에서도 으뜸은 토마토소스를 곁들인 파스타다. 파스타의 면은 알 덴떼로 잘 삶아, 입자 사이사이에 정성껏 끓여낸 소스의 새콤한 맛이 잘 스며 있다. 소스는 신선한 토마토를 사용하였으며 기름과 수분이 적당한 온도에서 빠르게 섞여 부드러운 크림형태를 띄고 있다.
약간은 덜 삶아진 면을 소스와 함께 씹다보면 파스타면의 주재료인 세몰리나(경질밀, 듀럼밀, 밀가루보다 입자가 굵고 거칠다)에서 단맛과 짠맛이 나온다. 그리고 여기에 월계수 잎과 바질을 넣고 끓여낸 토마토소스의 새콤함이 어우러져 있다. 어느새 한 그릇을 비우고 나면 입가를 가득채운 미소를 발견할 수 있을 것이다.
20200701152124_butcwxtw.jpg
토니오 셰프는… 이탈리아 밀라노 카팍(CAPAC) 요리 학교를 졸업하고 밀라노 미슐랭 레스토랑 샤비니와 밀라노 파크하얏트호텔 등에서 경력을 쌓았다. 현재는 <알토란>(MBN), <최고의 요리비결>(EBS), <좋은아침>(SBS)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있는 프리랜서 셰프. 하얏트호텔 월드셰프챌린지 심사위원, KB국민은행 소호멘토링 창업스쿨 멘토로 활동하고 있으며, 유튜브 채널 <믿을랭가이드>( https://www.youtube.com/c/cheftonyoh)를 운영 중이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