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집콕 생활의 질을 한층 더 높여주는 것은 물론, 5월을 맞아 선물하기에도 좋은 가격대별 라이프스타일 선물 추천 리스트 28.

사진 더콘란샵(www.conranshop.kr), 루이비통(kr.louisvuitton.com), 룸퍼멘트(www.room-ferment.com), 뱅앤올룹슨(www.bang-olufsen.com/ko), 비블리오떼끄(www.bibliotheque.co.kr), 이노메싸, 인노바드(www.innovad.co.kr), 에르메스(www.hermes.com), 에잇컬러스(www.8colors.co.kr), 짐블랑(www.jaimeblanc.com), 프리츠한센(www.fritzhansen.com), H&M 홈(www2.hm.com), 자라홈(www.zarahome.com)
집 꾸밈에 재미를 더해줄 선물 
30만~50만원대

 

202105_206_3.jpg


 
1 언택트 일상으로 어려워진 여행에 대한 아쉬움을 달래줄 펌리빙의 라운지 체어. 강철 프레임과 직조 직물 시트가 매치돼 실내는 물론 실외 모두 사용이 가능하다. 45만원, 짐블랑. 2 20세기 미국의 모더니즘을 이끈 건축가이자 디자이너 조지 넬슨(George Nelson)이 디자인한 비트라(Vitra)의 볼(ball) 벽시계. 숫자 대신 알록달록한 컬러를 입힌 공 모양으로 장식돼 공간에 경쾌한 포인트를 준다. 47만5천원, 루밍. 3 명품 중의 명품이라 불리는 에르메스의 테이블웨어 패시폴리아(passifolia) 컬렉션의 원형 식기. 훼손되지 않은 자연의 아름다움을 담은 보태니컬 프린트가 한 점의 예술 작품을 연상시킨다. 46만원, 에르메스. 4 20세기 대표 디자이너 찰스&레이 임스 부부가 디자인한 허먼밀러의 임스 로우 테이블. 찰리 채플린에게 일본 전통 다도를 대접하기 위해 만들었다는 재미있는 스토리가 담겨 있다. 36만원, 더콘란샵. 5 이탈리아에서 ‘디자인, 혁신’과 같은 말로 사용되는 아르테미데(Artemide)의 톨로메오(Tolomeo) 테이블 조명. 유행을 타지 않는 타임리스 디자인이라 선물용으로 제격이다. 46만원, 에잇컬러스. 6 무토(Muuto)의 프레임 미러(Framed Mirror). 멀리서도 한눈에 띄는 유기적 디자인과 은은한 로즈 빛 글라스가 고급스러운 공간을 연출해준다. 43만8천원, 에잇컬러스. 7 비트라(Vitra)의 팁톤(Tipton) 체어. 의자에 앉아 몸을 책상 쪽으로 기울였을 때 몸에 무리가 가지 않는 자세로 만들어 집중력을 높이는 데 도움을 준다. 40만원, 비블리오떼끄. 
 
 
쓰면 쓸수록 소장가치 높은 선물 
150만원대 이상
 

202105_206_4.jpg

 
1 루이비통 백 모양의 포슬린 화병. 순백의 자기에 양각 처리한 모노그램 패턴이 고급스러움을, 백의 핸들과 네임 택 디테일이 유니크한 감각을 선사한다. 2백1만원, 루이비통. 2 1933년 디자인된 카이저 이델(Kaiser Idell™) 조명. 빈티지 마니아들 사이에서 위시리스트로 손꼽히는 조명이다. 90만원대. 프리츠한센. 3 뱅앤올룹슨 포터블 블루투스 스피커 중 가장 파워풀한 사운드를 자랑하는 베오릿(Beolit)20. 가죽 손잡이가 달린 정사각의 모던한 디자인으로 일명 '음악 도시락'이라는 별칭으로 불린다. 69만9천원, 뱅앤올룹슨 4 올해 출시 50주년을 맞은 덴마크 조명 브랜드 루이스 폴센의 판텔라 스탠드 조명. 디자이너 베르너 팬톤이 1971년에 디자인한 조명으로 반세기가 지난 지금도 여전히 리빙 피플의 머스트 해브 아이템으로 사랑받는다. 1백53만원, 비블리오떼끄. 5 최근 가장 높은 주가를 올리고 있는 스타 디자이너 하이메 야욘이 디자인한 앤트레디션의 캐치 체어(Catch Chair) JH1. 팔을 벌려 포근히 앉아주는 듯한 편안함이 깃든 의자다. 1백18만원, 이노메싸. 6 위트와 실용성을 겸비한 이탈리아 디자인 가구 마지스(MAGIS)의 360도 컨테이너. 금속 봉을 중심으로 서랍이 360도 회전하는 구조로 거실은 물론 서재, 주방 등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다. 88만원, 짐블랑. 7 세계 최초로 유리섬유를 성형해 만든 허먼밀러의 임스 모듈러드 파이버글라스 체어. 20세기 모던 디자인을 대표하는 아이콘이라 불리는 상징적인 의자로, 미드센추리 모던 인테리어에 입문하기 좋다. 99만원, 인노바드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