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인해 집의 모습이 빠르게 변모 중이다. 올해는 과연 어떤 공간이 주목받을지 인테리어 브랜드 업체와 전문가들에게 직접 들어보았다.

사진 굿어스아뜰리에(www.goodearth.co.kr), 메누(www.menuspace.com), 메종바로바우, 에잇컬러스(www.8colors.co.kr), 일바(www.ilva.co.kr), 펌리빙(www.fermliving.com), HAY(www.hay.com), HK리빙(www.hkliving.nl), LG하우시스(www.lghausys.co.kr)

 

202103_173_1.jpg
LG하우시스

 

#슬로우라이프 #펜트하우스 #홈캠프
 
 
“코로나19로 집에 새롭게 요구되는 공간적 특성을 반영한 2021 디자인 트렌드 3가지를 제안합니다. 우선 첫 번째 테마는 ‘하이퀼리티 은둔 생활’입니다. 오래 머무는 공간이 된 집에 대한 투자가 늘면서 미니멀하면서도 유행을 타지 않는 타임리스 디자인이 트렌드로 급부상할 것으로 예측됩니다. 스톤, 우드, 메탈 등 소재가 지닌 물성을 최대한 활용해 편집숍이나 갤러리와 같은 느낌을 연출하는 사례가 늘고 있죠. 두 번째는 자연에 해를 적게 끼치면서 누리는 삶과 유유자적한 전원생활에 대한 로망이 커지면서 ‘유유자적 슬로우 라이프’가 큰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집에 자연에 대한 환상을 불어넣어줄 버섯, 나비, 들꽃 등 동화적인 모티브를 강조한 공간이죠. 여기에 화려한 플로럴 패턴이나 핸드메이드 니트, 퀼팅 등 할머니 집에서 볼 법한 소박하면서도 친근한 무드가 더해지면 진정한 유유자적 슬로우 라이프 공간이 완성됩니다. 마지막은 바로 ‘기분 좋은 부스터’의 공간입니다. 이 테마 공간은 직접 만든 환상의 세상에 들어온 듯한 착각을 들게 하는 초현실적인 디자인과 그래픽적인 질감과 색상이 돋보이는 키치한 디자인이 핵심 요소로 작용합니다.” - LG하우시스 
 

 

202103_173_2.jpg
일바

 

#라운드 #오브제가구 #거실인테리어 

“언택트 시대를 살고 있는 지금, 거실이 집안의 중심으로 떠올랐습니다. 집에서 가장 큰 공간인 거실이 카페, 서재, 작업실, 오피스 등 그동안 외부에서 이뤄지던 활동을 대신하는 멀티 공간으로 변화하고 있기 때문이죠. 공유의 공간인 거실은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안정감을 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특히 유려한 곡선이 돋보이는 디자인은 공간을 한층 더 부드럽게 만들어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이에 2021년 가구 트렌드는 바로 이 곡선이 핵심 키워드로 떠오를 것이라 예상됩니다. 특히 거실의 메인이 되는 소파를 라운드 디자인으로 선택하면 공간에 안정감을 주면서 곡선 자체가 주는 우아함이 더해지죠. 라운드 액자와 거울 그리고 의자는 물론 테이블로도 활용 가능한 라운드 스툴을 함께 매치하면 고급 라운지 같은 특별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습니다.” - 일바 
 

 

202103_173_3.jpg
굿어스 아뜰리에

 

#공간향수 #향기인테리어 #디퓨저 
 
“집에 있는 시간이 늘면서 공간의 향을 즐기는 사람들 또한 많아지고 있습니다. 이런 트렌드를 반영해 천연 아로마 에센셜 오일부터 디퓨저, 룸 스프레이, 패브릭·필로우 미스트 등 그 종류도 다양해졌죠. 이를 공간 향수라 부르는데, 디자인까지 감각적이라 인테리어 오브제로도 훌륭합니다. 특히 향은 후각을 통해 바로 몸속으로 들어오기에 꼭 천연 원료로 만들어진 제품을 골라야 합니다. 또 공간에 맞게 어떤 향을 쓰느냐도 중요한데, 숙면과 휴식의 공간인 침실은 긴장감을 풀어주는 라벤더, 호흡을 편안하게 해주는 유칼립투스 등 몸과 마음의 평온과 위안을 주는 편안하고 따뜻한 향이 잘 어울립니다. 주방은 자몽 향의 그레이프프루트, 상쾌한 바람 같은 레몬처럼 향을 맡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좋아지는 시트러스 계열이 좋습니다. 가족이 함께 머무는 거실은 숲속에 온 듯 신선한 풀꽃 향이 매력적인 로즈메리와 스트레스를 완화해주는 페퍼민트가 제격이죠. 또 향 관리를 가장 잘해야 하는 욕실은 머리를 맑게 하고 몸과 마음에 생기를 더하는 레몬이나 라임, 페퍼민트 등 활력을 주는 향을 추천합니다.” - 굿어스 아뜰리에 대표, 아로마테라피스트 김현주
 

 

202103_173_4.jpg
메종바로바우

 

#풍경화 #뮤럴벽지 #아난보 
 
 
“2021년은 살아 숨 쉬는 자연에 대한 열망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공간에 자연의 요소를 적극 활용하고 도심 속에서 오아시스를 만난 것처럼 실내에 자연적 요소를 접목한 공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죠. 올해는 좀 더 강한 임팩트 있는 자연을 들이는 방법으로 벽면 가득 거대한 풍경화를 들여놓은 듯한 아난보의 뮤럴 벽지를 추천합니다. 침실이나 거실, 주방 등 한쪽 벽면에만 포인트로 활용해도 집이 금세 생기가 돌죠. 기존 블랙 컬러 톤의 모던한 공간은 물론 클래식한 공간에는 우아한 벽화 같은 느낌을 주고, 현대적인 원목 가구와도 매치가 잘 되며 자잘한 가구나 소품 없이도 집에 자연의 감성을 가득 불어넣을 수 있습니다. 특히 침실에 자연 모티브의 뮤럴 벽지를 활용하면 마치 숲 속에서 잠을 자는 듯한 느낌을 선사해 여행의 아쉬움을 달래는 디자인 요소로 제격입니다.” - 메종바로바우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