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자리에서나 늘 당당하고 건강한 에너지를 내뿜는 대한민국 여성들의 워너비 전수경 음악감독의 자기 관리가 궁금했다. 바쁜 일상 속에서 지켜내고 있는 자신만의 건강 비법이 무엇인지 그녀의 기상부터 취침까지 시간대별로 놓치지 않고 꼼꼼히 알아보았다.
종합광고대행사 디플렌트 본부장과 음악감독이라는 무게감 있는 두 타이틀을 멋지게 해내고 있는 전수경 음악감독. 여기에, 최근에는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인플루언서로도 활약 중이다. 그녀의 다양하고 활발한 사회 활동과 개인적인 취향까지 일거수일투족이 많은 여성의 관심을 받고 있다. 몸이 하나로는 부족할 정도로 다양한 사회적 역할에 한 아이의 엄마이자 아내의 역할까지 더해지니 그야말로 24시간이 모자란 그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언제 어느 자리에서 만나든 밝고 건강한 에너지를 내뿜는 그녀에게 뭔가 특별한 비법이 있지 않을까 궁금해졌다.  
 
 
워킹맘의 무기요? ‘건강’이죠
 
 
전수경 감독이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일상을 보내면서도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건 자신의 건강이다. 감기 한 번만 걸려도 컨디션이 엉망이 되고 그날 하루를 다 버릴 수도 있기 때문이다. 비단 여성뿐만 아니라 모든 워킹맘들에게 특히나 건강이 중요하다고 강조한다. 건강과 더불어 다이어트와 뷰티 역시 놓칠 수 없기 때문에 자신만의 규칙적인 루틴을 만들었다. 14시간 간헐적 단식하기, 규칙적인 배변과 숙면, 건강기능식품 챙겨 먹기, 유산소운동 하기 등 사소하지만 빼놓지 않고 매일 같은 시간에 습관처럼 행한다. 최근에는 피부 탄력에도 신경을 많이 쓰는 편이다. 챙겨 먹는 건강기능식품 외에도 1년에 한 번 울쎄라 시술을 꼭 받고 있다. 자주 안 해도 좋고 효과도 좋아 본인에게 딱 맞는 관리기 때문이다. 
 
"저는 기본 14시간 공복, 컨디션에 따라 12시간 공복을 유지하고 있어요. 전날 저녁을 몇 시에 먹었는지에 따라 다음 날 첫 식사 시간을 계산해야 하는데요, 일일이 하는 게 쉽지 않아서 ‘간단’이라는 앱을 이용해요. 식사 시간을 저장하면 자동으로 계산해서 알려주거든요. 그 외에도 몸무게 변화나 단식 기록이나 분석 등을 한눈에 볼 수 있어서 요긴해요."
 
 
전수경 음악감독의 24시 ROUTIN
 
AM 6:00~6:30 
기상 및 따뜻한 물 2컵 마시기 일어나는 시간은 규칙적인 편이에요. 눈뜨자마자 뜨겁지 않은 따뜻한 물을 두 잔 마셔요. 아침 식사는 하지 않아요. 따뜻한 물을 마시면 몸 전체 순환도 시켜주고 무엇보다 규칙적인 배변 활동에 좋거든요. 
 

202108_136_2.jpg

AM 7:00~7:30 
올리브오일 한 스푼 섭취 & 복합피부영양제 섭취 따뜻한 물 다음으로 올리브오일을 한 스푼 먹어요. 몸 속 독소 배출과 배변 활동을 위해 빼놓지 않고 챙겨요. 규칙적인 배변 활동을 건강의 기본이라고 생각하거든요. 그리고 최근 먹기 시작한 복합피부영양제인데 히알루론산, 콜라겐, 코엔자임Q10 등 피부 탄력에 도움을 주는 성분들이 들어 있어요. 실제로 피부 탄력이 좋아지는 걸 느끼고 있어요. 
 
AM 7:30 
아들 학교 셔틀 매일 7시 30분에 아들 다이엘 등교를 제가 해주고 있어요. 이 시간이 아침에 가장 중요한 고정 스케줄이기 때문에 이 시간 전후로 움직여요.  
 
 

202108_136_3.jpg

AM 8:00 
공복 유산소운동 1시간 & 운동 후 체중 체크 아들을 등교시킨 후 피트니스 센터에 들러 가볍게 유산소운동을 해요. 그리고 운동 후 체중 체크를 하는 것도 제 루틴 중 하나죠. 임신했을 때를 제외하고는 48~50㎏을 늘 유지하고 있어요. 
 

202108_136_4.jpg

AM 9:00 
출근 & 아메리카노 유산소운동 후에 피트니스에서 바로 출근해요. 출근 후에는 아메리카노 한 잔 정도 챙겨 마시고요. 공복 14시간이 되기 전까지 다른 건 먹지 않아요. 출근 후 업무를 보는 동안에는 엘리베이터 대신 계단을 주로 이용해요. 또 하나는 손을 자주 씻어요. 이런 소소한 습관 덕분인지 면역력이 높아 잔병치레를 모르고 지내는 편이죠. 

PM 1:00 
점심식사 점심은 식단을 가리지 않아요. 주로 미팅이 있기 때문에 식단 조절을 하는 것도 쉽지 않고요. 14시간 공복 후 먹는 식사이기 때문에 먹고 싶은 걸 참지 않고 먹어요. 다만, 미팅이나 약속이 없을 때는 샌드위치 등으로 간단히 해결하는 편이죠. 
 
 

202108_136_5.jpg

PM 3:00 
업무 중 간식 단걸 좋아하지 않아 간식을 잘 먹진 않지만, 생리 전에는 다크초콜릿 정도 먹는 편이에요. 그 외에는 출출하거나 입이 심심할 때 ABC주스를 먹는 편인데, 포만감도 좋고 맛도 좋아요. 
 
PM 7:00 
저녁식사 대충 먹는 걸 싫어해요. 한 끼를 먹더라도 잘 차려서 처음부터 끝까지 다 챙기는 편이거든요. 먹는 것에 진심인 편이죠. 저녁 역시 먹고 싶은 걸 다 먹어요. 와인까지도요. 가리지 않고 저녁은 잘 먹었다 싶게 챙겨 먹어요. 

PM 8:00 
식후에 건강기능식품 저녁에 챙겨 먹는 건강기능식품들이 있어요. 마그네슘, 폴리코사민, 다이어트보조제는 필수로 챙겨 먹고요. 과식을 한 날에는 아르기닌 1000g을 꼭 챙겨 먹어요. 그래야 다음날 붓기도 덜하고 칼로리 커팅에도 도움이 돼요. 

PM 9:00 
저녁 산책 특별한 운동을 챙겨서 하지는 않지만, 유엔빌리지 안에서 저녁 산책을 해요. 운동도 운동이지만, 하루 종일 업무에 시달렸던 시간을 잠시 잊고 힐링 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기도 하고요. 음악의 악상을 떠올리는 시간이 되기도 해서 꼭 필요해요. 
 

202108_136_6.jpg

 
PM 10:00 
클렌징 피부 관리를 위해 제가 스스로 지키는 유일한 건 클렌징이에요. 총 4단계로 꼼꼼하게 하는 편인데요, 밤 제품으로 메이크업을 녹여주고 리무버로 잘 지워요. 그런 다음에 클라릭소닉으로 얼굴 전체를 꼼꼼하게 3차 클렌징 해줘요. 마지막으로 클렌징 폼으로 한 번 더 세안을 하고 있어요. 

AM 12:00 
취침 매일 규칙적인 배변 활동만큼이나 제가 중요하게 여기는 게 숙면이랍니다. 아로마를 침대 맡에 두고 은은하게 퍼지는 향을 맡으면 숙면에 도움이 되더라고요. 최근에는 아로마 수면 안대를 사용하기도 해요.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