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끝을 스치는 차가운 바람이 상쾌하기만 하던 가을을 지나 어느새 초겨울의 문 앞에 다가섰다. 가벼운 코트 하나가 꼭 필요한 이 계절. 근사한 룩을 연출해줄 스타일별 코트 리스트 4.

제품 로레나 안토니아찌(02-3479-1762), 로로피아나(02-547-4281), 마시모두띠(02-545-6172), 마이클 코어스 컬렉션(02-546-6090), 비비안 웨스트우드(02-3467-6304), 스텔라 매카트니(02-6905-3680), 아치 더(070-7755-4995), 에르노(02-541-7235), 에트로(02-3018-2363), 육스(080-908-1007), 이자벨 마랑(02-516-3737), 자라(02-512-0728), 코스(02-3213-4140)
우아하면서도 클래식한 컬러를 꼽자면 단연코 브라운 컬러다. 겨울에 자주 입는 이너웨어인 니트 톱과도 환상의 매치를 이루는 것이 바로 브라운 컬러 코트. 칼라의 넓이나 길이에 따라 전혀 다른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는 것 또한 매력이다. 와이드 칼라에 짧은 길이의 코트는 발랄하면서도 클래식한 분위기를 전하기에 제격인 아이템. 데님과 매치해 캐주얼하게 소화하기에도 좋다. 편안하게 입던 홈웨어에는 브라운 숄칼라 코트를 매치해보자. 손쉽게 스타일리시한 원마일 웨어로 변신할 수 있다. 

본문이미지
1 벨트로 포인트를 준 브라운 컬러 코트. 가격미정, 로로피아나.
2 가볍게 걸치기 좋은 베이식 롱코트. 가격미정, 마이클 코어스 컬렉션.
3 부드러운 소재의 느낌을 강조한 코트. 가격미정, 마시모두띠.
4 클래식 디자인이 고급스러운 롱코트. 18만9천원, 자라. 
5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는 베이식 코트. 가격미정, 아치 더. 
6 발랄한 느낌을 전하는 하이넥 칼라 하프 코트. 가격미정, 스텔라 매카트니. 
7 자연스러운 멋을 강조한 롱코트. 5만9천원, 자라. 
8 오트밀 컬러가 자연스러우면서도 캐주얼한 멋을 전하는 코트. 가격미정, 스텔라 매카트니.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여성조선> 유튜브 채널에서 만나보세요.

1029김정화_400.jpg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