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_090_1.jpg


골든듀, 앤텔로프
미국 애리조나주에 위치한 앤텔로프 협곡의 신비로운 이미지를 담은 시리즈로 반지와 펜던트, 이어링으로 구성했다. 화려한 입체감이 특징이다. 문의 1588-6576

202011_090_2.jpg


에르노, 라미나 애솔루토
고어텍스를 사용해 방수, 방풍, 통풍이 가능하고 고무로 된 밑창이 고성능을 겸비한 비브람 메가그립으로 제작돼 균형과 안정성을 보장한다. 문의 02-541-7235


202011_090_4.jpg


클럽 모나코, 벨티드 싱글 재킷
슬림한 레더 텍스처의 벨트가 함께 구성돼 핏 조절 및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부드러운 터치감의 울과 캐시미어 혼방 소재로 가볍고 따뜻하다. 문의 02-518-2252


202011_090_6.jpg


마놀로 블라닉, 게이블
최고급 새틴 소재의 뮬 제품으로 영롱하게 반짝이는 크리스털 버클 장식이 특징이며 그레이와 화이트 2가지 컬러로 구성했다. 문의 02-3443-2113

202011_090_5.jpg


보스 우먼, 하운드투스 패턴 컬렉션
고전적인 하운드투스 패턴에 보스의 볼드한 감성과 크림 컬러를 더한 오버사이즈 코트다. 100% 버진 울 소재를 사용했다. 문의 02-515-4088


202011_090_3.jpg


토리 버치, 맥그로우 백 컬렉션
실용적인 디자인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이는 컬렉션으로 모던한 셰이프가 다양한 스타일로 연출이 가능하다. 문의 1599-9679


202011_090_9.jpg


드미어, 칼라리스 벨티드 재킷
넥 헴라인 중심의 슬릿으로 슬림한 실루엣과 동일 원단의 벨트를 구성해 연출했다. 양 사이드포켓 디테일로 실용성도 놓치지 않았다. 문의 02-717-3990 

202011_090_8.jpg


마이클 코어스, 소호백
부드러운 가죽 위에 새겨진 퀼트 패턴은 세련된 업타운 무드를 연출하는 동시에 금장 버클과 체인 스트랩이 시크한 다운타운 무드를 발산한다. 문의 02-546-6090


202011_090_7.jpg


락포트, 펄스 테크 우먼 레가시 레이스업
빈티지한 베이지 컬러와 텍스타일 소재의 조화가 돋보이는 디자인으로 사이드에 포인트로 들어간 곡선 라인이 매력적인 제품이다. 문의 02-6137-5100

202011_090_10.jpg


이브살로몬, NO FUR 패딩 컬렉션
캐시미어를 찢어서 퍼 느낌으로 넥 라인에 포인트를 준 것이 특징이다. 비비드한 컬러감이 돋보인다. 문의 02-3479-6111

202011_090_13.jpg


바이레도, 블루프린트 마이크로 사이즈 백
구조적인 형태의 육각형 실루엣이 돋보이는 제품으로 액세서리와 같은 트렌디한 아이템으로 활용하거나 작은 소품을 담기에도 좋다. 문의 02-3479-1688

202011_090_16.jpg


스타일러스, 글로우 컬렉션
햇빛에 일렁일렁 빛나는 모습을 형상화했으며 특유의 트렌디한 디자인과 물결 같은 금속 면 처리가 착용했을 때 더욱 돋보인다. 문의 1800-6020 

202011_090_11.jpg


레페토, 앵클부츠 멜로(Melo)
라운드 형태의 스퀘어토 디자인과 6cm 높이의 힐로 레트로한 감성을 자아내는 것이 특징이다. 총 4가지 스타일로 구성됐다. 문의 02-540-2065

202011_090_14.jpg


존 하디, 클래식 체인 실버 드롭 위드 프레시워터 펄 이어링
스털링 실버 소재의 드롭 링과 프레시워터 진주의 조합이 매력적인 아이템이다. 실버 링에 섬세하게 조각된 무늬는 절제된 아름다움을 표현했다. 문의 02-2150-2309

202011_090_17.jpg


아가타, 가을 이어링
핑크 골드 컬러의 우아함과 미니 큐빅이 만나 유니크한 디자인을 자랑하며 착용이 용이한 원터치 구조로 데일리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문의 1688-5501

202011_090_12.jpg


토니세임, 그라스
생기를 불어넣는 싱그러운 그린 컬러 프레임으로 청량하고 산뜻한 무드를 자아내며 가볍고 탄성이 뛰어난 고급 아세테이트 소재를 활용해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한다. 문의 02-514-1231

202011_090_15.jpg


랑카스터, 20FW 벨벳 버킷백
다이아 모양의 섬세한 퀼팅을 더했다. 소프트한 터치감과 드로스트링으로 원하는 실루엣, 조절 가능한 스트랩으로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다. 문의 1688-5501

202011_090_18.jpg


폰타나 밀라노 1915, 밤비
클래식한 보디 셰이프에 타원형의 F 버클 장식이 돋보이는 디자인이 특징이다. 부드러운 카프 스킨 소재로 가볍고 실용적이다. 문의 02-541-2771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