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려하고 섬세한 빅토리아 스타일이 이번 시즌 유행할 전망이다. 분위기 타는 계절, 가을을 위한 로맨틱 룩을 소한다.

제품 갤러리어클락(02-3284-1300), 디올(02-513-3232), 레페토(02-3467-8683), 로로피아나(02-546-0615), 로제도르(02-2673-2137), 루이 비통 (02-3432-1854), 마시모두띠(02-545-6172), 마이클 코어스 컬렉션(02-546-6090), 보테가 베네타(02-3438-7682), 샤넬(02-3708-2010), 생 로랑(02-3438-7626), 알렉산더 왕(02-3446-7729), 에트로(02-3018-2363), 자라(02-512-0728), 지방시(02-517-7560), 토즈(02-3448-8105), H&M(1577-6347)
 #1  BOLD PATTERN


202010_086_1.jpg


몸에 꼭 끼는 코르셋이 패션 필수 아이템이던 빅토리아 시대. 그 어느 시대보다 화려했던 빅토리아 시대의 복식에서 영감을 받은 룩이 이번 시즌 트렌드로 돌아왔다. 볼드한 패턴과 정원을 고스란히 옮겨놓은 듯한 플라워 패턴의 원피스로 빅토리아 룩에 도전해보자. 눈에 띄는 패턴이 조금 부담스럽다면 모노톤의 캐시미어 니트를 이너로 입어 화려한 패턴을 상쇄하는 것도 방법. 블랙 아이템으로 액세서리를 통일해 프린트에 집중하는 것도 세련된 연출 팁이다. 
 
+ 봉긋한 소매와 볼드한 패턴이 고급스러운 조화를 이루는 원피스. 가격미정, 에트로.
 
 


202010_086_2.jpg


 
1 부드러운 캐시미어 터틀넥 니트. 가격미정, 로로피아나.
2 비비드한 스톤으로 포인트를 준 링. 가격미정, 로제도르.
3 간결한 디자인의 벨트. 가격미정, 지방시.
4 가죽의 질감을 강조한 뮬. 가격미정, 토즈.  
 


202010_086_3.jpg


1 군더더기 없는 실루엣의 숄더백. 가격미정, 생 로랑
2 볼드한 디자인이 세련된 느낌을 전하는 이어링. 가격미정, 에트로.
3 절제된 디테일에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롱부츠. 가격미정, 토즈.
4 모던한 디자인의 와이드 벨트. 가격미정, 마이클 코어스 컬렉션.

 

 

다양한 스타일 콘텐츠를 <여성조선> 유튜브 채널에서 만나보세요.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