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과 ‘결혼작사 이혼작곡’ 배우들의 콜라보에서 임영웅은 부부간의 에티켓을 솔직 담백하게 고백했다.

20210414_123622.jpg

오늘(14일) 방송되는 ‘뽕숭아학당: 인생학교’는 ‘결혼작사 이혼작곡’ 배우들이 출연해 트롯맨들과 두번째 콜라보를 선보인다. ‘결혼작사 이혼작곡’ 주연 배우들은 이미 이전에 ‘뽕숭아학당’을 찾은 바 있는데, 이번에는 김응수, 전수경이 합세했다. 

트롯맨들과 드라마반 친구들이 뭉친 두 번째 콜라보인 만큼 드라마반 친구들의 고민을 두고 벌이는 끝장 토론 ‘고민뽕담소’부터 촉각을 곤두세우는 추리극 ‘가족을 지켜라’, 숨 막히는 세기의 힘 대결 ‘고싸움’까지, 다채로운 코너들이 진행돼 현장 곳곳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전언.

트롯맨들과 드라마반 친구들은 ‘뽕숭아학당’표 리얼 고민 상담소인 ‘고민뽕담소’를 오픈, ‘결혼작사 이혼작곡’ 속 에피소드를 주제로 ‘사랑과 전쟁’보다 더 아찔한 파격 19금 토크를 펼쳤다. 임영웅이 본인이 생각하는 부부간의 에티켓을 솔직 담백하게 풀어 놓은데 이어 트롯맨 중 한 명은 명쾌한 솔루션을 건네 배우들의 적극적인 지지를 받으며 ‘뽕담소 솔로몬 眞’에 등극했다.


20210414_123551.jpg

트롯맨들의 ‘세기의 바람둥이 찾기’ 미션

 

 
더불어 트롯맨들은 이성하게 반하는 심쿵 포인트와 이상형을 깜짝 공개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반면 김응수는 분노 캐릭터 ‘앵그리 응수’로 변신, 영탁은 명함도 못 내밀 다급함과 이찬원보다 10단계 업그레이드된 분노로 모두를 폭소케 했다. 또한 전수경은 ‘낭만에 대하여’로 귀호강 특별 무대를 선사, 현장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이어 트롯맨들과 드라마반 친구들이 가족의 평화를 위협하는 세기의 바람둥이를 찾는 ‘가족을 지켜라’ 추리 게임에 나선 가운데, 임영웅은 3연속으로 오답을 외치는 김응수에게 의심의 눈초리를 발사했다. 그러나 이내 임영웅이 “영웅이 이상해”라는 불신의 말을 듣게 되면서 ‘웅 레이더’를 활발히 가동했던 임영웅이 되레 바람둥이로 몰린 채 “저 원래 그런 애예요!”라고 해명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김희재는 이가령의 연이은 오답에 “이 누나 진짜 못해!”라며 급발진, 급기야 게임 중단 사태까지 발발되면서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제작진 측은 “‘결혼작사 이혼작곡2’ 주연 배우들이 더 큰 예능감을 장착하고 ‘트롯맨’들과 반가운 재회를 이뤘다”며 “믿고 보는 환상의 콜라보를 큰 웃음을 만끽하실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