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2' TOP7이 노래 효도쇼 '내 딸 하자'의 출연을 확정했다. 3월 말 첫 방송되는 TV조선의 신규 예능 프로그램이다.

misstrot.jpg

'미스트롯2' TOP7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 김태연, 김의영, 별사랑, 은가은이 '내 딸 하자'에 전격 출연을 확정했다. 

 

3월 말 첫 방송될 TV CHOSUN 신규 프로그램 '내 딸 하자'는 '미스트롯2' 톱7 양지은, 홍지윤, 김다현, 김태연, 김의영, 별사랑, 은가은이 특별한 사연을 보낸 아버지, 어머니들을 찾아가 노래 서비스를 해드리는 '노래 효도쇼'.


톱7이 최고 시청률 35.2%로, 또다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깨부수며 막을 내린 '미스트롯2'에서 치열한 결전을 거쳐 결승에 오르기까지, 폭발적인 사랑을 보내준 시청자들에게 보답하기 위해 각별한 '노래 효도'를 건네는 것이다.


'내 딸 하자'에서 '미스트롯2' 톱7은 그동안 '미스트롯2'를 열렬히 시청하고 응원을 보내준 부모님들의 사연을 접수, 전화로, 영상으로, 때로는 깜짝 라이브로 노래를 불러드리면서 '부모님들의 1일 딸'로 활약한다. 또 전국 방방곡곡에서 전해온 아버지, 어머니들의 신청곡과 더불어 '미스트롯2' 무대에서 선보였던 다시 듣고 싶은 자신들의 노래를 선물하고, 다양한 삶의 이야기를 나눈다.


뿐만 아니라 '내 딸 하자'에서는 전 국민의 딸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톱7의 리얼한 일상 등 그동안 드러난 적 없는 반전 매력이 최초로 공개된다. 눈을 뜨자마자 삼겹살로 아침을 열고 밤마다 권투 글러브를 끼고 땀을 흘리는, 톱7의 예측 불허 면면들은 물론이고, 새침한 외모와 달리 털털하고 순박한 성격, 귀여운 애교 장착 등 치명적인 반전 매력의 향연이 펼쳐진다. 흥이 폭발하는 일곱 딸들의 날 것 그대로인 생생한 일상과 숨겨왔던 찐 매력들이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더욱이 강혜연, 황우림, 윤태화, 마리아 등 '미스트롯2' 출연자들은 매주 달라지는 톱7의 '뽕짝꿍들'로 출연해 일곱 딸들과 환상적인 '꿀케미'로 요절복통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국민 딸'로 등극한 '미스트롯2' TOP7이 '뽕짝꿍'들과 의기투합해서 선보일 색다른 '노래 효 컬래버레이션'이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제작진은 "'미스트롯2' 톱7이 3개월 동안의 경연 기간 내내 음원 스트리밍 응원과 문자 투표로 지지를 보내준 팬들에게 효도하기 위해 발벗고 나선다"며 톱7의 리얼한 일상은 물론 찾아가는 노래 서비스로 즐거움과 재미, 감동, 위로를 안겨줄, 신규 프로그램 '내 딸 하자'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내 딸 하자'의 사연 신청은 '미스트롯2' 공식 홈페이지와 노래 효도 사연 신청란을 통해 받고 있다. 

yang.jpg

'미스트롯2' 진 양지은 "위로 드릴 수 있는 노래 들려드릴 것" 

'미스트롯2' 결승전에서는 '제주댁' 양지은이 영예의 진을 차지했다. 그녀는 '미스터트롯' 우승자 임영웅으로부터 왕관과 트로피를 건네받았다. 상금으로 1억 5000만 원과 조영수 작곡가의 신곡도 받게 된다. 

 

양지은은 "팬들의 사랑 덕분에 받았다. 진에 걸맞은 좋은 가수가 돼서 여러분께 위로를 드릴 수 있는 좋은 노래를 들려드리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