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과 영탁이 ‘멜론뮤직어워즈 2020’에 출연 확정지었다.

20201116_105823.jpg

임영웅과 영탁이 MMA(멜론 뮤직 어워즈) 2020에 출연한다. MMA 2020 제작진은 “임영웅과 영탁의 무대는 음악 팬들에게 ‘트로트’ 장르의 진정한 매력은 물론, 전 세대가 음악으로 화합하는 시간을 선사하게 될 것이다. 명실상부한 대세 장르로 떠오른 트로트를 보다 친근하게 만나고, 트로트 장르의 반전매력을 확인하는 무대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임영웅은 ‘이제 나만 믿어요’에 이어 최근 발표한 신곡 ‘히어로’가 음원차트 상위에 랭크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고, ‘쇼음악중심’ 등 아이돌 위주의 음악방송에서도 인기 순항 중이다. 이외에 ‘미스터트롯’ 경연 중에 불렀던 노래를 비롯해 ‘사랑의 콜센타’ 등에서 선보인 무대가 꾸준히 사랑받고 있어 MMA에서도 수상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20201116_105839.jpg

임영웅X영탁 참여, 전세대 아우르는 무대 꾸민다

영탁은 톡 쏘는 목소리와 중독성 강한 멜로디와 가사가 어우러져 신나고 경쾌한 곡 ‘찐이야’와 ‘니가 왜 거기서 나와’로 활기찬 무대를 선보여왔다. 'Stay Closer in Music' 콘셉트로 진행되는 MMA 2020에서 임영웅 특유의 부드러운 음색과 폭발하는 가창력, 그리고 영탁의 경쾌하고 톡 쏘는 매력으로 가득 채워진 무대를 확인할 수 있다.
MMA 2020 메인 공연이 펼쳐지는 시상식은 12월 5일 오후 7시 공개되며, 멜론 앱/웹, 카카오톡 #카카오TV 탭, 유튜브 채널 등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통해 쉽게 참여하고 즐길 수 있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