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콜센타' 오늘(25일) 특별편성, 미방송 대방출… 트롯맨들 이런 모습 처음!

20200925_093532.jpg

목요 막강 예능 ‘사랑의 콜센타’가 불금인 오늘(25일) 특별편성으로 시청자를 찾는다. 특별 편성된 '사랑의 콜센타 프리미엄'은 트롯맨들의 각양각색 무대부터 트롯맨들이 함께 꾸미는 스페셜 무대까지, 본 방송에서 아쉽게 방송되지 못했던 촬영분을 담았다. 

공개된 사진에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가 흰색 마린룩을 입고 있는 모습. 보는 것만으로도 싱그럽고 상큼해 어떤 무대를 선보일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트롯맨들은 시원한 마린룩에 어울리는 송창식의 '고래사냥', 박상철의 '버스 한 대', 신화의 '으쌰으쌰' 등 휴가의 흥을 한껏 돋울 대표적인 '휴가 명곡'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사랑의 콜센타 프리미엄’에서는 신나는 트로트부터 감미로운 팝송까지, 각양각색 장르의 노래가 등장할 예정이라 트롯맨들의 숨겨진 노래 실력이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장르를 가리지 않고 뛰어난 실력을 선보이는 트롯맨들에게 시청률이 또다시 응답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20200925_094950.jpg

‘사랑의 콜센타’ 미방영분 대방출
휴가명곡 이외에, 영탁과 정동원이 꾸미는 '가족들과의 스페셜 무대'도 처음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영탁은 "우리 집에서 나보다 노래 더 잘하는 가족"이라며 최초로 가족을 소개한데 이어, 어떤 가족과 함께 무대에 오를지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다. 영탁은 가족과 함께한 무대로 스튜디오가 떠내려갈 정도로 큰 박수를 받았다는 후문. 정동원도 가족과 함께 무대를 꾸몄는데, 트레이드 마크인 상큼발랄한 안무를 구사해 보는 이의 마음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제작진은 "어려운 시기, 마음대로 휴가도 떠나지 못하는 시청자분들을 위해, 미방송됐던 '휴가송 특집' 방송을 전격 확정 지었다. 미스터트롯'부터 지금까지 열심히 달려온 트롯맨들, 가족과 함께하는 휴가부터 한적한 휴양지에서 여유롭게 즐기는 휴가까지, 트롯맨들이 꿈꾸는 휴가는 무엇일지, 시청자분들도 함께 꿈꿔보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스타들의 다양한 모습을 <여성조선>유튜브에서 만나보세요.

0911임영웅썸네일_400.jpg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