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이 정명규와 함께 TV조선<사랑의 콜센타> 친구특집에서 부른 ‘아름다운 밤’이 100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20200908_125544.jpg

임영웅과 친구 정명규가 <사랑의 콜센타>에서 함께 부른 ‘아름다운 밤’이 100만 조회를 돌파했다. 해당 영상은 지난 4일 임영웅의 유튜브 채널에 공개돼 꾸준히 사랑 받아 왔다. <사랑의 콜센타>에서 임영웅과 정명규가 부른 ‘라라라’는 이미 100만뷰를 넘어섰다.


<사랑의 콜센타> 친구특집은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았고, 방송 말미에 임영웅의 ‘판타스틱 듀오’ 친구들이 깜짝 등장해 임영웅을 비롯한 톱6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임영웅은 무명시절 함께 꿈을 키우며 노래했던 친구들의 등장으로 폭풍 오열했고, 이찬원도 연신 눈물을 닦아 냈다.

 

20200908_125531.jpg

 

<사랑의 콜센타> 친구특집 화제성 여전

임영웅은 무명시절 거리 공연을 함께 했던 후배 정명규를 친구로 초대해 무대를 꾸몄는데, 방송 후 정명규에 대한 관심이 이어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임영웅은 정명규를 소개하며 "저보다 노래를 더 잘하는 친구다. 노래를 너무 잘해서 짜증이 날 정도"라고 말했는데 칭찬이 아깝지 않을 정도로 폭발적인 가창력과 환상적인 하모니를 선보여 정명규에 대한 관심을 높였다.

이런 이유로 정명규는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순위 9위에 올라 놀라움을 안겼다. 임영웅은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2위에 올랐다. 재미와 감동 모두 잡은 <사랑의 콜센타> 친구특집은 비드라마 TV화제성 2위를 차지했다.

 

스타들의 다양한 모습을 <여성조선>유튜브에서 만나보세요.

KakaoTalk_20200911_155333062.jpg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