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첫 정규앨범을 발매한 김호중을 응원하는 동료들의 홍보가 이어지고 있다.

20200622_142118.jpg

 

김호중의 첫 앨범이 발매되자 동료들의 홍보가 이어지고 있다. ‘미스터트롯’ 출신 개그맨 겸 가수 영기는 자신의  SNS에 배우 김승현과 함께 찍은 영상을 공개했다. 영기는 김호중의 신곡 ‘애인이 되어줄게요’를 배경 음악 삼아 춤신춤왕 실력을 선보여 웃음을 전했다. 함께 있던 김승현의 무심한 표정과 어우러져 더 큰 웃음을 주었다.
영기는 김호중이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했을 때 함께 사는 룸메이터로 소개되기도 했다. 김호중의 다이어트를 위해 음식을 못 먹도록 막자 김호중이 틈을 노려 음식을 먹는 등 아웅다웅하는 모습이 그려졌었다.

 

20200905_232451.jpg

영기, 소연 등 김호중 첫 앨범 응원
티아라 출신 소연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김호중의 앨범 발매를 축하했다. 그녀는 ‘저의 앨범은 아니지만 제가 처음 작사가로 참여를 하고 제가 좋아하는 프로듀서님들과 스태프들이 고생해서 만든 앨범이 그리고 아끼는 후배의 앨범이 사랑받는 일이 너무 감사하고 행복합니다. 작사가로서 새로 태어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분들께도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라고 글을 게시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은 김호중의 신곡 ‘만개’가 음원 사이트에 랭크된 모습이었다.
한편, 김호중은 첫 정규앨범을 발매한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늘 감사합니다. 이 앨범이 나올 수 있기까지 너무 고마운 분들이 많습니다. 늘 열심히 노래하는 사람으로, 좋은 음악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축하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받은 만큼 베풀며 살겠습니다. 첫 정규앨범 많이 사랑해주세요.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앨범 발매 축하 케이크를 들고 있는 사진을 게시했다.

 

스타들의 다양한 모습을 <여성조선>유튜브에서 만나보세요.

0824썸네일3_400.jpg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