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이 ‘사랑의 콜센타’에서 부른 나훈아의 노래 ‘세월 베고 길게 누운 구름 한조각’이 400만뷰를 넘어 섰다.

20200830_115559.jpg

임영웅이 ‘사랑의 콜센타’에서 부른 노래 영상이 꾸준히 사랑받으며 백만뷰, 천만뷰를 기록하고 있는 가운데 나훈아의 노래 ‘세월 베고 길게 누운 구름 한조각’의 영상이 400만뷰를 돌파했다. 해당 노래는 지난 5월 임영웅의 유튜브 채널에 공개됐다.
당시 ‘사랑의 콜센타’는 김경민, 신인선, 황윤성, 김수찬, 강태관, 남승민, 류지광 등 ‘미스터트롯’ 참가자들이 ‘레인보우팀’으로 뭉쳐 무대에 올랐다. 레인보우팀이 톱7을 앞서고 있을 때, 임영웅이 구원투수로 나섰다. 임영웅은 ‘세월 베고 길게 누운 구름 한조각’을 선곡한 이유로 “제가 너무 좋아하는 노래”라고 밝히며 이 노래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다. 그는 더블찬스를 사용해 역전에 성공, ‘미스터트롯’ 진 실력을 뽐냈다.

20200830_115618.jpg

정통적인 느낌 유지하려 노력… 나훈아, 설운도, 배호 등 보고 연습
임영웅은 1년 전 라디오 방송에 출연했을 때 여러 가수의 노래를 커버해 유튜브에 올린다고 말하며 팬카페에서 어떤 노래를 부를지 신청받기도 한다고 전했다. 이어 “보통 나훈아 선배님 곡이 많다”고 밝혔다. 또한 ‘노래 연습을 할 때 최대한 정통적인 느낌을 유지하려고 노력하고, 나훈아, 배호, 설운도 등 대선배들을 보며 연습했다’고 고백한 바 있다.
평소 나훈아를 존경하고, 나훈아의 노래를 즐겨 불렀다고 밝힌 임영웅은 ‘사랑의 콜센타’에서 나훈아의 노래로 400만뷰를 기록하며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