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의 유튜브 개설에 임영웅, 장민호, 이찬원, 김희재, 영탁 등이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20200726_185204.jpg

20200726_185230.jpg

지난 6월 ‘미스터트롯’ 트롯맨 중 뒤늦게 유튜브를 개설한 김호중이 트롯맨들과 함께 축하 영상을 꾸몄다. 해당 영상은 김호중 채널을 개설하고 촬영된 것인데 뒤늦게 공개됐다.
김호중은 “안녕하세요 트바로티 김호중입니다. 제가 드디어 유튜브 채널을 개설했습니다. 처음하는 거라 많이 미숙할지 모르지만 친숙한 모습과 다양한 콘텐츠, 좋은 노래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유튜브로도 자주 뵙고 인사드리겠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대기실에서 만난 장민호는 “대박, 이 카메라야? 김호중 채널…. 안녕하세요 김호중 채널, 앞으로 구독자가 되실 구독자 여러분 반갑습니다. 호중이가 유튜브 채널을 만든다고 들어서 너무 반갑다. 팬분들은 호중이와 소통할 채널을 기다리셨을 것이다. 티비에서의 모습도 좋아하지만 이렇게 자연스러운 모습을 기다리셨을 것 같은데… 드디어 호중이가 개설했습니다.”라고 축하했다.

20200726_185300.jpg
임영웅 “김호중 본연의 모습 보여주면 팬들 좋아할 듯”
두번째 축하 멤버는 김희재. 카메라 앞에서 머쓱해하는 김호중을 본 김희재는 바로 눈치 채고 “김호중 채널이 생기나요? 오늘이 처음이에요?”라며 반가워했다. 그는 “김호중 채널 구독자 여러분 안녕하세요. 제가 처음 유튜브 시작할 때 호중형이 축하한다며 멋진 영상을 보내주셨었다. ‘형도 하지’라고 말했는데 드디어 채널이 생겼다. 너무 축하드린다. 김호중채널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에게 더 많은 사랑을 받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에 김호중이 유튜브 선배로서 조언을 해달라고 하자 김희재는 “저도 이제 한달됐다. 같은 초보다. 제가 가까이서 겪은 호중형은 진지하고 남자답고 다정다감하다. 굉장히 사랑스러운 사람이다. 김호중 채널을 통해 사랑스런 모습을 알아 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임영웅은 유튜브 구독자 최강자답게 여유있는 모습으로 김호중을 맞았다. 김호중의 인사법을 보더니 “유튜브 생초보”라고 놀리며 “누가 요즘 안녕하세요 김호중입니다…이렇게 하나, 다시 해보세요. 안녕하세요 김호중채널의 트바로티 김호중입니다.”라며 선배미를 뽐냈다. 덧붙여 임영웅은 “김호중 채널 구독자 여러분 반갑습니다. 호중이를 너무나 사랑하는 친구 임영웅입니다. 반갑습니다. 호중씨 본연의 모습을 보여주면 많이 좋아하실거다. 실버버튼 받고 골드버튼까지 죽죽 가시길 바랍니다. ”라며 말했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