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이 송가인이 출연하는 ‘악인전’에 출격한다. 오랜 친분을 이어 온 두 사람의 깊은 관계가 드러날 예정이다.

20200724_094146.jpg

 

오는 25일 방송되는 ‘악인전’에 김호중이 출격한다는 소식에 팬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악인전’에 등장한 김호중은 MC 송가인을 만나 현실 남매의 모습을 보여 줄 예정. 두 사람은 오래전부터 인연을 이어 온 사이지만 함께 방송을 한 것은 처음. 김호중은 ‘악인전’에 나오게 된 이유로 “송가인 때문”이라고 말하며 “성별이 달라 누나라고 부르지 사실은 큰 형님이다”라고 밝혔다. 


김호중은 “"송가인의 적극적인 권유로 트로트를 시작하게 됐다. 나에게 용기를 준 은인이다”라고 고마운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한 프로그램에 출연한 김호중과 송가인은 방송 최초 콜라보 무대를 선보였는데 박수가 끊이지 않았다는 후문.

 

20200724_094210.jpg

 

송가인, 김호중 챙기는 든든한 누나
김호중은 송가인 외에 송창식, 이상민, 함춘호, 김숙, 김요한 등 ‘악인전’ 식구들을 거론했는데 특히 “송창식과 함춘호를 너무 뵙고 싶었다”고 털어 놓아 그 배경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송가인 역시 오래전부터 인연을 이어 온 김호중을 살갑게 챙겨 왔다. 송가인은 김호중이 신곡 ‘나보다 더 사랑해요’를 발표했을 때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우리 호중이 신곡이 나왔습니다! 많은 사랑 부탁드릴게요! 노래가 너무 좋아요’라고 애정어린 홍보를 했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