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청률 치트키로 불리는 임영웅이 광고계 완판남으로 등극했다. 그가 모델로 활동 중인 브랜드의 매출이 급증하고 제품에 대한 문의가 쏟아지고 있다.

20200522_125241.jpg

임영웅이 광고계 완판남으로 등극했다. 20대부터 중장년층까지 넓은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임영웅은 건강기능식품, 자동차, 렌털, 패션, 코스메틱, 음료 등 다양한 브랜드의 광고 모델로 발탁되었다. 이에 3월, 4월 연속 광고 계약을 가장 많이 한 스타 1위에 선정되기도 했다.
임영웅의 모델 등극에 브랜들에 대한 관심이 쏟아지고 그가 선보인 제품의 판매가 급격하게 증가해 히어로 파워를 뽐내고 있다. 임영웅이 웰메이드 패션 브랜드 광소에서 입은 셔츠는 판매량이 전보다 510% 증가했을 정도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았고, 시크한 올블랙 수트 차림으로 등장한 쌍용자동차 광고가 공개된 후 문의 전화가 쇄도하고 있다.

20200522_125151.jpg

임영웅, 시청률 치트키->광고계 완판남
특히, 임영웅의 목소리가 담긴 CM송은 광고가 전파를 타기 전부터 화제를 모을 정도. 웰메이드의 트롯웰송’, 덴티스의 ‘스마일송’, 청호나이스의 CM송 등은 온라인을 통해 공개된 후 조회수가 폭발하고 있다.
임영웅은 방송계에서 ‘시청률 치트키’로 불릴 정도로 출연만 하면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해왔다. ‘미스터트롯’ 진 선정 이후 처음 출연한 예능인 ‘라디오 스타’를 비롯해 ‘뭉쳐야 찬다’ ‘아는 형님’ ‘밥블레스유2’ ‘끼리끼리’ 등 여러 예능에 출연했는데, 모든 예능이 최고 시청률을 올렸다. 임영웅 효과에 편성을 2주 3주 늘리는 경우도 많은데 매주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할 정도였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