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바울-간미연 부부가 9월 9일 시작하는 연극 <브릴리언트: 찬란하게 빛나던>에 나란히 캐스팅됐다. 두 사람은 “2인극이라 더 설레고 떨린다”, “재미있게, 더 사랑하며 준비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황바울-간미연 부부가 9월 9일 시작하는 연극 <브릴리언트: 찬란하게 빛나던>에 나란히 캐스팅됐다. 로맨틱 코미디 연극 <브릴리언트: 찬란하게 빛나던>에서 황바울은 배우 지망생 ‘지훈’ 역에 캐스팅 되었으며, 아내 간미연이 상대 ‘연수’ 역에 캐스팅 되어 부부가 함께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브릴리언트: 찬란하게 빛나던>은 배우 지망생 작가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작품으로 싱어송라이터 연수, 배우 지망생 지훈의 사랑이야기를 그린다. 인생의 가장 어두운 순간에 만난 두 사람은 미완성인 서로의 무대를 응원하며 함께 만들어 나가는 모습을 무대에서 펼칠 예정이다. 


황바울은 개인 SNS에 “여봉이랑 공연합니다. 2인극이라 더 설레고 떨리기도 하네요. 재밌게 더 사랑하며 준비하겠습니다! #연극 #브릴리언트 #찬란하게 #빛나던 #2인극 #소소한 #일상과 #꿈의 #이야기”라고 소감을 전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실제 부부가 무대에 함께 오르는 만큼 벌써부터 관객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zzzz.jpg

2006년 SBS <비바! 프리즈> MC로 데뷔한 황바울은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 <롤러코스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MC, 리포터, 연기자로 활약해왔으며, 뮤지컬 <총각네 야채가게>, <사랑은 비를 타고>, 연극 <택시 안에서>, <연애 플레이리스트> 등 다수의 작품에서 활동했다.

 

<브릴리언트>는 오는 9월 9일부터 20일까지 대학로 업스테이지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황바울과 간미연의 첫 공연은 9월 10일이며, 연극 ‘브릴리언트’는 평일 오후 8시, 토요일 오후 3시, 6시 일요일 오후 3시에 열린다.

zz.jpg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