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과 '사랑의 콜센타'가 한 주 더 결방을 결정했다. 장민호와 영탁, 김희재가 코로나19 확진으로 치료 중이고, 나머지 멤버들은 자가격리 중인 상황이기 때문이다.

ppong2.jpg

TV CHOSUN '뽕숭아학당'과 '사랑의 콜센타'가 출연진의 코로나19 확진 여파로 한 주 방송을 더 쉬기로 했다. 


TV CHOSUN 측은 7월 28일 공식입장을 내고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및 감염확산 방지를 위한 스태프들의 자가격리로 인해 이번주 '뽕숭아학당'과 '사랑의 콜센타'가 부득이하게 결방을 결정해, 긴급하게 특별판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뽕숭아학당'은 지난 7월 13일 게스트로 출연한 박태환과 모태범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정동원을 제외한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가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장민호와 영탁, 김희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임영웅과 이찬원은 자가격리 중이다. 


이하 TV CHOSUN 측 공식입장 전문. 

TV COUSUN에서 알려드립니다.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및 감염확산 방지를 위한 스태프들의 자가격리로 인해 이번주 '뽕숭아학당'과 '사랑의 콜센타'가 부득이하게 결방을 결정해, 긴급하게 특별판을 준비하였습니다.


오늘(28일) 밤 10시 '뽕숭아학당'이 ‘여름방학특집 스페셜’편이 방송되며, 내일(29일) 밤 10시 '사랑의 콜센타'는 ‘미스터트롯 탑6 유닛 및 메들리 특집’으로 방송될 예정입니다.


양해 바라며 많은 시청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ppong.jpg

TOP6 측 "임영웅→김희재 퍼블리시티권 지킬 것"

TOP6의 매니지먼트를 담당하는 뉴에라프로젝트가 7월 28일 공식입장을 통해 최근 영탁과 막걸리 상표권을 두고 대립 중인 '영탁막걸리' (주)예천양조와 법적대응 현황을 공개했다. 


뉴에라 측은 "예천양조 측의 상표권 관련 행위들로 인해 '미스터트롯' TOP6 팬들의 염려와 불편이 계속해서 확산되고 있다"며 "뉴에라는 아티스트의 원 소속사와 적극 협력해 예천양조 측의 상표권 관련 행위들이 TOP6의 퍼블리시티권을 침해하고 있는지에 대해 면밀히 살피고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합법적인 협력 관계를 맺고 있는 광고 기업들의 불편을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와 관련해 법무법인 세종의 상표권 및 저작권 전문 변호인단과 함께 강력한 대응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