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2월부터 시작된다. 정부는 오는 9월까지 전 국민이 1차 접종을 마치고 11월까지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집단면역을 형성할 계획이다. 순서부터 절차 등 백신접종과 관련된 내용을 소개한다.
1월 28일 경기도 평택시 오송면 한국초저온 물류센터 직원이 코로나19 백신 초저온 보관소를 점검하고 있다.

코로나19 ‘전 국민 순차 무료 예방 접종2월부터 시작된다. 코로나19 확진자를 치료하는 의료진을 시작으로 각 분기별로 접종대상자를 선정해 오는 9월까지 1차 접종을 마치고 11월까지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대한 집단 면역을 형성할 계획이다.

 

1분기에는 요양병원, 노인의료복지시설,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가 백신을 맞는다. 2분기는 65세 이상 노인, 의료기관 및 노인재가복지시설 종사자가, 3분기에는 만성질환자와 19~64세 성인이 맞는다. 마지막으로 4분기에는 2차 접종자와 미접종자를 끝으로 백신접종을 마칠 계획이다. 원하는 백신 종류는 선택할 수 없고 접종을 거부할 시 순위가 뒤로 밀린다.

 

백신접종 순서는?

1분기에 백신을 맞을 코로나19전담 병원 관련 의료진은 5만 명으로 추정된다. 정부는 이들이 어떤 백신을 맞을지 공개하지 않았지만 코백스 퍼실리티를 통해 1분기부터 화이자와 아스트라제니카 제품이 국내에 들어오는 것으로 미루어보아 이들 중 하나를 맞을 가능성이 높다. 또 다른 1분기 접종대상자는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등 관련자 약 78만 명, 중증환자가 많은 상급종합병원과 종합병원 등 의료기관의 보건의료인과 119구급대, 검역관, 역학조사관 등 약 44만 명이 포함됐다.

 

1분기 요양병원노인의료복지시설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

1분기 접종은 국립중앙의료원에 있는 예방접종센터에서 수도권 소재 의료기관 의료진을 중심으로 예방접종을 우선 시행하기로 했다. 이후 의료진이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는 권역별 거점 예방접종센터를 순천향대 천안병원, 조선대병원, 양산부산대병원에 추가로 설치하기로 했다.

 

2분기 65세 이상 노인의료기관 및 노인재가복지시설 종사자

의원과 약국 등에 근무하는 의료인과 약사 약 38만 명은 2분기에 백신을 맞는다. 2분기에는 65세 이상 노인 약 850만 명, 노인재가복지시설, 장애인 거주 및 이용시설 등 감염취약시설 입소자와 종사자 약 90만 명이 포함됐다.

 

3분기 만성질환자와 19~64세 성인

3분기부터 백신 접종이 모든 국민에게로 확대된다. 만성질환자를 포함한 19세 이상 64세 이하 성인이 백신을 맞을 계획이다. 접종을 거부할 경우 접종 순위가 마지막인 4분기로 조정된다. 접종계획 일정은 코로나19 확산 상황과 백신 도입 일정, 물량 등에 따라 예방접종전문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변경될 수 있다.

코로나19 백신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사망자를 최소화하고 감염 취약시설 등을 통한 지역사회 전파를 막기 위해 시행된다. 정부는 의료 방역체계 유지, 중증 진행 위험정도, 코로나19 전파 특성 등을 고려해 예방접종 순서를 정했다.

 

 

NISI20210128_0017103118.jpg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이 1월 28일 충북 청주 질병관리청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 세부 시행계획 등을 발표한 뒤 마스크를 고쳐쓰고 있다.

 

 

예방접종 절차는?

접종대상자는 21일부터 코로나19 백신 및 예방접종누리집(https://nip.kdca.go.kr)에서 예방접종 관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3월부터는 예방접종 가능 시기와 사전예약기능 등이 추가된다. 각 분기별 대상자는 문자나 전화를 안내받은 다음 온라인전화방문으로 백신 접종 날짜를 미리 예약할 수 있다. 이후 예약일에 접종 장소에 가면 주사를 맞기 전 이상반응을 예방하기 위한 예진을 받는다. 예진과정에서 백신 성분으로 알레르기반응이 보일 수 있는지, 접종 당일 몸 상태가 충분한지 등을 확인한다

 

접종 당일

예진과정에서 특별한 사유가 없는 경우 1~2분이면 접종이 끝난다. 이후 심층적인 문진이나 진찰이 필요할 경우 시간이 더 걸릴 수 있다. 접종을 마친 뒤에는 백신으로 인한 이상반응이 있는지 확인한다. 접종 후 15~30분 정도 알레르기 반응을 확인한 뒤 반응이 일어날 경우 응급조치를 취한다. 방역당국은 응급의약품을 미리 구비하는 등 대응 메뉴얼을 만들어 상황에 맞게 대처할 계획이다.

 

1차 접종 후

1차 접종이 끝난 뒤 약 한 달이 지나면 2차 접종을 맞아야한다. 만약 1차 접종에서 얀센백신을 맞았다면 2차 접종 대상에서 제외된다. 때문에 얀센은 2차 접종이 어려운 집단 위주로 투약될 계획이다. 1차 접종 후 몸 상태가 좋지 않다면 건강 상태가 좋아질 때까지 2차 접종일을 미룰 수 있다. 특별한 이유 없이 2차 접종을 하지 않을 경우 접종 순위가 뒤로 밀린다. 백신 접종 후 2주 정도가 지나야 바이러스 예방 효과가 나타난다. 또한 모든 예방접종절차가 끝나면 예방접종증명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접종 후 코로나19 확진되면?

1차 접종 후 코로나19 확진을 받을 경우 통상적인 치료를 받을 수 있다. 전문가들은 1차 백신 접종 후 코로나19에 걸리더라도 일반 감염자와 같은 치료절차를 받을 수 있다고 말한다. 백신접종 후 몸에 면역이 형성되기까지 약 2주가 걸리기 때문에 예방 접종 후 면역이 형성되기 전까지 마스크 착용, 손 씻기,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한다. 무증상 감염자나 코로나19 확진 이력이 있던 사람도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다. 이들은 접종 전 진단검사를 통해 예방접종여부를 결정한다.

 

NISI20210128_0017103279.jpg
코로나19 백신 중앙접종센터가 설치될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코로나19 격리치료병동 건물이 보이고 있다.

 

 

 

다음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시행계획 일부를 일문일답식으로 정리한 것이다.

 

추가로 도입되는 백신은?

노바백스 백신 2000만 명분을 추가로 구입하기 위한 논의가 진행 중이다. 거래가 성사되면 7600만 명분이 확보된다.

 

이상반응이 생길 경우 보상은?

이상 반응에 대한 증명서류를 관할 보건소에 제출하면 예방접종 피해 전문위원회예방접종 피해 국가보상제도를 통해 보상여부를 결정한다.

 

각 백신별 예방효과 및 부작용은?

아스트라제네카70.4%의 예방효과가 있다고 보고됐으며 2만 명 임상결과 중대한 부작용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백신은 2~3일 중으로 1000만 명분이 들어온다.

 

화이자는 연령, 인종, 민족적 차이 없이 95%의 예방효과가 있고 임상실험 후 피로와 두통을 호소한 사람들은 있지만 심각한 부작용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화이자백신은 7월부터 1000만 명분이 도입된다

 

얀센은 아직 임상 3상이 진행 중이라 예방효과 및 부작용에 대해 알려진 정보가 없다. 오는 4월부터 2000만 명분이 도입된다.

 

모더나94.1%의 예방효과를 보였으며 접종부위 통증, 피로, 두통 등 가벼운 부작용이 있지만 심각한 부작용은 발견되지 않았다. 모더나 백신은 2000만 명분이 5월부터 도입된다

 

노바백스는 임상 3상 시험이 진행중이다. 오는 2분기에 2000만 명 분이 도입될 예정이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