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수목드라마 <나를 사랑한 스파이> 측이 배우 유인나의 미공개 컷을 공개했다. 유인나는 극 중 인터폴과 산업스파이를 쥐락펴락하는 캐릭터로, 예측 불가한 첩보전에 재미를 더하고 있다.


program_8c1f5b7b-cdf2-4520-b16c-6c9cc669b627.jpg


 

30일 공개된 미공개 컷에서는 유인나의 극 중 활약이 엿보인다. 팅커(배우 이종원)의 존재를 눈치채고 미행에 나선 강아름(배우 유인나). 첩보원의 면모를 물씬 뽐내는 장면이다. 예상할 수 없는 첩보전을 더욱 짜릿하게 만드는 변화의 순간엔 늘 강아름이 있었다. 최근 인터폴 국장 반진민(배우 김태우)을 설득하는 그의 활약은 향후 전개를 더욱 궁금하게 한다.

 

<나를 사랑한 스파이> 제작진 측은 “유인나의 다채로운 변신이 첩보전을 다이내믹하게 이끌고 있다. 완벽하게 달라진 판 위에서 그의 활약이 더욱 빛날 것”이라며 “두 남자와 공조를 선택한 강아름의 ‘빅 픽처’가 성공할 수 있을지, 어떤 위험이 도사리고 있을지 모를 이들의 공조가 한층 눈 뗄 수 없이 펼쳐진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