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에 트로트 열풍을 몰고 온 주역 송가인, 정미애, 홍자가 오는 21일 애창곡 20곡을 담은 앨범 ‘FOREVER- Goodbye 진·선·미’ 음원을 발매한다.

TV조선 '미스트롯' 진·선·미  송가인, 정미애, 홍자의 애창곡을 한꺼번에 들을 수 있는 앨범이 발매된다.

 

제2의 트로트 전성기를 이끌며 전 국민을 트로트로 물들게 한 트롯 스타 송가인, 정미애, 홍자가 매 공연 매진 행렬을 이어온 전국 투어 콘서트에서 큰 사랑을 받은 애창곡을 재편곡해 ‘FOREVER- Goodbye 진·선·미’ 앨범에 담았다.

특히 이번 ‘FOREVER- Goodbye 진·선·미’에는 송가인의 단독 콘서트에서 선보였던 벤치, 성주풀이, 남원산성, 진도아리랑, 영암아리랑, 강원도 아리랑과 KBS ‘불후의 명곡’에서 24인조 오케스트라 반주와 함께 퓨전 국악 무대로 화제를 모은 ‘처녀 뱃사공’까지 재편곡해 수록 곡에 담았다고 알려졌다.
뿐만 아니라 그녀들을 일약 스타덤에 오르게 해준 트로트 애창곡 ‘단장의 미아리 고개’, ‘한 많은 대동강’, ‘영동블루스’, ‘용두산 엘레지’, ‘무명배우’, ‘진정인가요’, ‘장녹수’, ‘쓰리랑’, ‘달타령’, ‘수은등’, ‘사랑 참’, ‘열애’, ‘비나리’, ‘상사화’ 등을 재편곡하여 선보이는 컴필레이션 앨범으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으며 오디션 프로그램 경연을 통해 1절만 만나 볼 수 있었던 곡들을 완곡으로 담아 더욱 깊이 있는 음원으로 재탄생했다.
또 이번 앨범은 방탄소년단, Jay Z, Bruno Mars, Ariana Grande, Eminem, Alicia Keys, John Legend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과 작업한 세계 톱 클래스 엔지니어 켄 루이스가 편곡과 믹스를 맡았다고 알려져 어떤 색깔의 음악으로 트로트를 재탄생 되었을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FOREVER- Goodbye 진·선·미’ 21일 오후 6시에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 예정이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