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오나미가 선명한 11자 복근을 드러내며 명품 보디라인을 자랑했다.

개그우먼 오나미가 다이어트에 성공, 깜짝 놀랄 복근을 자랑했다.

 

오나미는 8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헬린이의 오늘의 눈바디. 보디프로필 디데이 8일"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나미는 거울 앞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셀카에 담고 있다. S라인 몸매로 완벽한 레깅스 핏을 보여주고 있는 오나미는 선명하게 갈라지는 11자 복근으로 보는 이들의 놀라움을 자아내고 있다.

 

0004731573_001_20200805221416505.jpg


마른 비만 탈출, 보디프로필 도전

앞서 오나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나미데이'를 통해 보디프로필 촬영을 하겠다고 선언했다. 오나미는 운동은 물론 철저하게 식단관리까지 하면서 그 과정을 공개했다.

 

오나미는 운동을 시작한 이유에 대해 "평소 직업 특성상 불규칙하고 불균형한 식습관으로 건강이 안 좋아져서, 건강한 삶을 살기 위해 운동을 시작하게 됐다"라면서 마른 비만형이라고 밝혔다.

 

그는 헬스장에서 트레이너와 함께 운동하며 운동 팁을 공개할뿐 아니라 집 근처에서 할 수 있는 간단한 운동 줄넘기, 스트레칭 등을 소개했다. 그러면서 오나미는 "이왕 운동을 시작한 거 30대가 지나기 전에 새로운 도전을 하면 좋을 것 같아서 보디프로필에 도전을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