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신용회복위원회
RE:CREATION
  1. HOME
  2. RE:CREATION
  3. culture

대림미술관, ‘TONG’s VINTAGE: 기묘한 통의 만물상‘ 전시 오픈

2021-05-12 17:38

취재 : 임언영 기자  |  사진(제공) : 대림미술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대림미술관은 오는 2021년 5월 20일부터 7월 25일까지 일상의 오브제들이 아티스트들의 손길을 거쳐 작품으로 재탄생 되는 특별 기획 전시 《TONG’s VINTAGE: 기묘한 통의 만물상》을 개최한다.

오는 5월 20일부터 7월 25일까지, 대림미술관은 일상의 오브제들이 아티스트들의 손길을 거쳐 작품으로 재탄생 되는 특별 기획 전시 《TONG’s VINTAGE: 기묘한 통의 만물상》을 개최한다. 전시는 세월의 흔적이 느껴지는 가구나 생활 소품의 범위를 넘어 아티스트에게 새로운 영감을 줄 수 있는 헌 물건들에 주목한다. 이들은 아티스트의 신비한 연금술로 새로운 생명을 얻고, 전시장은 기묘한 사물들이 모여있는 만물상으로 변모해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환경 문제가 정점에 달한 오늘을 살아가는 데 있어 지속 가능한 삶을 추구하는 것은 국가와 개인은 물론 전 세대가 직면한 삶의 화두다. 이번 전시는 관객에게 환경에 대한 심각하고 무거운 이야기를 건네기보다 단지 오래되고 조금 낡았다는 이유로 폐기물로 버려져 온실가스를 배출시킬 운명에 처한 물건들이 아티스트들의 크리에이션을 만나 새롭게 탄생된 모습을 발견하도록 한다. 이를 통해 환경을 위한 최소한의 노력이 일상의 작은 시선으로부터 시작될 수 있다는 것을 깨달을 수 있도록 기획됐다.

 

총 7개의 섹션으로 이루어진 전시장은 자연 분해 속도가 느린 순으로 유리-플라스틱-철- 천-나무-종이-친환경 소재로 분류된다. 참여 작가로는 최근 전 세계인들에게 주목받는 국내 신진 아티스트 강영민, 구오듀오, 김하늘, 김현수, 나이니스트, 노즈스튜디오, 로우리트 콜렉티브, 류종대, 무나씨, 부르르, 서정하, 순이지, 안민주, 연진영, 오픈플랜, 위켄드랩, 이규한, 이해강, 져스트 프로젝트, 조규형, 커브사인, 피스모아, 헨 킴 등 23팀이 함께한다.

 

한편 이번 전시는 5월 30일부터 31일까지 이틀간 우리나라에서 최초로 개최되는 환경 분야 다자정상회의인 ‘2021 P4G(녹색성장과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 서울 정상회의’ 개최 기념 및 기후 변화 대응에 대한 대국민 공감대 확산과 그 의미를 문화 예술을 통해 즐겁게 경험할 수 있도록 대림미술관과 외교부 정상회의 준비기획단이 공동주최한다. 전시는 무료로 관람 가능하며, 관객 간 거리를 유지할 수 있도록 온라인 사전 예약을 해야 입장이 가능하다.

 

사전 예약은 5월 12일(수)부터 네이버 예약 사이트(https://booking.naver.com/booking/12/bizes/523164)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
이마트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