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미스트롯2’ 양지은 “5년 만에 남편 카드 벗어나… 경제력 역전”

2021-09-14 13:02

글 : 김가영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TV조선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미스트롯2' 우승자 양지은이 5년 만에 남편 카드에서 벗어난 사연을 밝힌다.

 

 

가수 양지은이 ‘미스트롯2’ 출연 후 달라진 부부 경제력을 공개했다.

 

오늘(14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TV조선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이하 ‘와카남’)’ 12회에는 ‘미스트롯2’ 출신 양지은과 은가은, 마리아가 오랜만에 모여 반전미 가득한 수다와 흥 폭발 노래를 함께하는 현장을 선보인다.

먼저 양지은과 은가은은 추석 전야 준비를 위해 남대문 시장을 찾았고, 구매한 물건을 결제할 사람을 정하기 위해 각자의 카드를 내건 즉흥 인기 배틀을 벌였다. 이 때 시장 상인들과 손님들이 두 사람을 알아보기 시작하면서, 현장에는 때아닌 팬 미팅 분위기가 형성됐던 터. 곧이어 양지은은 ‘미스트롯2’ 진(眞)의 압도적 위엄을 제대로 보여주며 카드를 플렉스했다. 두 사람이 함께한 남대문 시장에서 과연 어떤 흥겨운 풍경이 펼쳐졌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


7PMT91EtfOQg637672145236853995.jpg

 

이어 은가은은 최근 이사한 자신의 ’뉴 하우스‘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은가은의 새 집은 이전보다 훨씬 넓어진 공간에 깔끔하고 감각적인 인테리어를 자랑했던 상황. 함께 장을 본 양지은을 집으로 초대한 은가은은 양지은과 요리 만들기에 나섰고, 양지은은 ‘미스트롯2’ 우승 이후 역전된 부부간의 경제력을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양지은이 무려 결혼 5년 만에 남편의 카드를 벗어났다며, 진정한 ‘돈의 맛’을 깨달았다는 깜짝 심경 고백을 전하면서, 제주댁 양지은이 마주한 크고 작은 일상의 변화는 어떤 것일지 귀추를 주목케 하고 있다.

그런가하면 마리아가 은가은의 집을 방문하면서 세 사람은 한 상 가득 차린 맛깔나는 음식과 신나는 노래, 폭풍 수다를 털어냈다. 더욱이 마리아는 이 자리에서 직접 작사-작곡한 신곡을 방송 최초로 선보여 듣는 이들의 귀를 쫑긋하게 했다. 첫 소절부터 구수한 느낌을 물씬 풍기며 모두의 입에서 ‘대박 예감’을 외치게 한 마리아의 신곡에 호기심이 치솟고 있다.

제작진은 “여전히 유쾌하고 상큼하고 러블리한 세 사람이 ‘미스트롯2’를 통해 돈독하게 쌓아온, 믿고 보는 케미로 포복절도한 웃음을 안겼다”며 “‘미스트롯2’ 이후 세 사람의 일상이 어떤 변화를 겪게 되었을지, 솔직한 세 사람의 고백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Tj2ZJniP4cqn637672145132791498.jpg

 

‘미스트롯2’ 우승  조영수 작곡한 ‘사는 맛’으로 데뷔

 

한편 양지은은 지난 5월 TV조선 ‘내 딸 하자’를 통해 신곡 ‘사는 맛’을 공개했다. 작곡가 조영수는 "제가 지은 씨에게 줄 선물이 남았다. 우승곡이다. 원래 곡을 쓰는 시간보다 길어졌는데, 그 이유는 '이젠 나만 믿어요'처럼 되길 바라는 마음이 커서였다”라며 “고민을 많이 했는데 다행히 너무 마음에 들게 잘 나왔다"라고 전했다.

 

이어 "지은 씨 목소리를 생각하며 쓴 순간이 어땠는지 한번 보여주고 싶다"라며 직접 피아노 연주를 통해 해당 곡을 불렀고 양지은은 노래를 들으며 눈물을 뚝뚝 흘렸다. 그리고 "신나는 노래인 줄 알았는데 갑자기 훅하고 눈물이 났다. 저를 위로해 주시는 느낌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
이마트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