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이루, 이번엔 교수...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 캐스팅

2021-06-14 10:25

취재 : 임언영 기자  |  사진(제공) : 이루엔터테인먼트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가수 겸 배우 이루가 KBS2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을 통해 다시 한 번 연기 활동에 나선다.

가수 겸 배우 이루가 14일 밤 9시 30분 첫 방송하는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서 박 교수 역을 통해 시청자들과 만난다.

 

이루가 맡은 박 교수는 올바른 길로 학생들을 인도하려는 인간미 넘치는 인물이다. 특히 제자들과 함께 식사를 하며 허심탄회하게 인생 이야기를 나누는 게 꿈일 정도로 정이 넘치는 박 교수 역을 어떻게 그려낼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앞서 이루는 지난해 종영한 TV조선 특별기획 드라마 ‘바람과 구름과 비’에서 영리하고 야심 많은 이하전 캐릭터를 선보이며 처음 도전한 사극임에도 불구하고 연기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후 KBS2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에서는 도시적인 매력의 방송국 PD 최준석 캐릭터를, MBC 일일드라마 ‘밥이 되어라’에서 숙정(김혜옥 분)의 조카이자 한정식집 궁궐 주방에서 조리사로 일하고 있는 성찬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배우로서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다. 작품을 거듭할수록 각 작품 속 캐릭터에 온전히 녹아든 연기를 보여주며 성장형 배우의 모습을 보이는 중이다.

 

소속사 측은 “이루가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을 통해 다시 한 번 배우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이번 캐릭터는 다시금 이루를 배우로 성장시킬 수 있는 매력적인 인물”이라며 “그동안 선보였던 캐릭터와는 또 다른 매력이 있다고 생각한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멀리서 보아야 봄인, 가까이서 보면 다른 그들의 청춘 이야기를 그린다. 그룹 워너원 출신 박지훈, 강민아, 배인혁, 나인우, 차청화, 이예림 등이 출연한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
이마트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