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issue live

‘트롯 전국체전’ 진해성, 칼군무 무슨 일?...중독성甲 ‘바람고개’ 무대로 ‘떼창 유발’

2021-02-21 00:52

취재 : 임언영 기자  |  사진(제공) : KBS2 ‘트롯 전국체전’ 캡처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20일 밤 9시 15분 KBS2 ‘트롯 전국체전’ 최종회가 방송됐다. 진해성이 중독성 있는 무대로 안방극장에 흥을 선물했다.

진해성은 결승전 1차 시기인 트로트 신곡 미션에서 다른 참가선수들의 양해를 구해 신곡이 아닌 이별의 아픔을 표현한 자작곡 ‘바람고개’를 선곡, 칼군무에 도전장을 내밀며 신선한 변신을 시도했다.

 

특히 맛깔 나는 기교와 현역 가수의 내공이 돋보인 진해성의 ‘바람고개’는 보는 이들도 따라 부르게 만드는 ‘떼창 유발’ 중독성으로 전문가 판정단을 매료시켰으며, 완벽한 마무리로 엔딩까지 화려하게 장식해 뜨거운 환호를 이끌어냈다.

 

진해성의 무대에 감독 설운도는 “곡을 잘 쓴다”고 호평을 남기는가 하면, 김연자 감독은 “진해성은 태어났을 때부터 꺾었을 거 같다”며 진해성의 타고난 트로트 DNA를 인정하기도 했다.

 

전문가 판정단 투표결과 2115점을 받은 진해성이 2차 시기 무대를 마치고 난 후에도 계속해서 극찬을 받아낼 수 있을지, 실시간 대국민 문자 투표 점수는 진해성에게 어떤 반전의 결과를 가져올지 시청자들의 호기심이 커지고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
이마트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