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issue live

정동원, 알고보니 임영웅 조련… 폭소 터진 트롯맨 궁합 결과 공개

2021-01-16 21:28

글 : 임수영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사랑의 콜센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임영웅이 톱6와의 궁합을 점쳤다. ‘사랑의 콜센타’에 등장한 마술사 최현우는 폭소만발 타로점으로 트롯맨들을 즐겁게 했다.

20210116_202032.jpg

‘미스터트롯’ 막내 정동원이 임영웅을 조련하는 여왕이라는 평을 받았다. 15일 방송된 ‘사랑의 콜센타’에김창옥-오은영-양재웅-정승제-최현우-박지우 등 인생 선생이 등장, 신청자들의 고민을 해결하고 신청곡을 선물하는 힐링 타임을 선사했다. 

 

오프닝에 등장한 최현우는 마술을 보여 감탄을 자아냈는데, 특히 임영웅은 리얼한 표정 연기를 척척 해내며 마술쇼 도우미로 나서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 날 최현우는 타로 카드로 톱6의 궁합을 점쳐주었다. 최현우는 임영웅에게 6명의 멤버들을 생각하면서 카드를 섞어보라고 주문한 뒤, 임영웅에게 "이찬원을 생각하며 카드를 뽑아라"라고 말했다. 이어 임영웅은 이찬원을 비롯해 영탁, 장민호, 정동원, 김희재를  생각하면서 하나씩 카드를 뽑았다. 

 

임영웅은 정동원을 생각하며 동물을 조련하는 여왕의 카드를 뽑았다. 최현우는 "동물은 영웅씨를 의미한다. 동원이가 뛰어 하면 임영웅이 달리고 어흥 한다. 정동원 씨가 하라는 데로 임영웅 씨는 하는 거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평소 정동원을 친동생처럼 아끼고 정동원과 놀아주는 임영웅은 알고보니 정동원에게 조련 당하고 있다는 말에 톱6 모두 웃음을 멈추지 못했다. 

 

 

 

20210116_201711.jpg

임영웅 뽑은 장민호 카드 “뭘 해도 되는 끝판왕 월드 카드”

이어 임영웅은 이찬원을 생각하며 카드를 뽑았고, 최현우는 " 기립박수 급 카드다. 돈도 있고 명예도 있고 다 있다. 돈 꿔달라고 동생이 그러면 5천만원까지 꿔 줄 수 있는 정도"라고 말하며 두 사람의 친밀함을 언급했다. 

 

영탁의 타로 카드는 핑크빛 여왕 카드였다. 최현우는 "여황제가 타인을 끌어 안는 카드다. 2021년도 밝은 핑크빛을 의미한다"라고 말해 영탁은 흡족한 미소를 지었다. 장민호 카드는 "이 카드는 타로의 마지막 끝판왕 월드 카드다. 이 이상 좋을 수가 없을 만큼 좋다"라고 말해 장민호를 만족시켰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