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issue live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x정동원, 타로 궁합 뭐길래 '급 어색?'

2021-01-15 15:04

글 : 이태연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사랑의 콜센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imheroro.jpg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 정동원이 타로 궁합 결과에 급 어색한 분위기로 비상 상황을 맞는다. 1월 15일 방송되는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 38회에서는 TOP6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소통 전문가 김창옥, 육아 박사 오은영, 정신과 전문의 양재웅, 수학 일타 강사 정승제, 마술사 최현우, 댄스 마스터 박지우와 팀을 이뤄 국민들의 고민 해결에 나서는 '명사 특집'을 통해 안방극장을 흥과 감동으로 뒤흔든다. 

 

무엇보다 대국민 고민 해결을 위해 대한민국 각계각층 명사 6인 김창옥, 오은영, 양재웅, 정승제, 최현우, 박지우가 '사콜' 스튜디오를 찾아온 상황. TOP6는 이들과 한 명씩 팀을 이뤄 시청자들의 사연을 받고 고민을 처리하는, '대국민 고민타파 프로젝트'에 전격 돌입했다. TOP6와 명사6가 경험과 지식에서 우러나오는 공감 솔루션을 전했을 뿐만 아니라 예상을 뒤엎는 노래 실력으로 역대급 듀엣 무대까지 완성, 이목을 집중시킨 것.

 

특히 마술사 최현우는 타로 카드로 TOP6의 궁합을 점쳐 눈길을 끌었다. 임영웅이 TOP6를 생각하며 카드를 한 장씩 뽑은 가운데, 임영웅의 타로 운세를 차근차근 해석해나가던 최현우는 임영웅이 정동원을 생각하며 뽑은 타로 카드를 보자 급격하게 얼굴빛이 어두워지며 탄식을 내뱉었다. 이에 정동원은 "나 너무 떨려"라며 심각한 표정을 드리웠고, 이내 최현우로부터 궁합 결과를 들은 임영웅과 정동원 사이에 어색한 기류가 흘렀다. '찐친 케미' 임영웅, 정동원을 한순간에 긴장케 만든 타로카드 궁합의 결과는 무엇인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더불어 임영웅과 최현우는 지금껏 본 적 없는 초호화 마술쇼 퍼포먼스로 스튜디오를 완벽하게 장악, TOP6와 명사6의 눈을 사로잡았다. 특히 임영웅은 마술뿐만 아니라 리얼한 표정 연기까지 척척 해내며 만능 엔터테이너다운 퍼포먼스를 펼친 상태. 이에 깜짝 놀란 TOP6는 "어떻게 하는 거예요?", "진짜 신기하다"라며 연신 감탄을 쏟아냈다. 임영웅과 최현우가 선보인 세기의 마술쇼는 어떤 것일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그런가 하면 TOP6는 '신년 맞이 트로트 메들리'로 스튜디오의 열기를 후끈하게 돋운다. 성원이 '돈 때문이야', 박혜신 '화끈하게 신나게', 우연이 '당신만' 등 귀를 쫑긋 세우게 하는 신나는 리듬에, TOP6의 고퀄리티 가창력, 폭발한 흥 에너지가 조화를 이루면서 온몸을 움직이게 만들었던 것. 그러자 박지우와 김창옥은 소품까지 적극 활용하며 깜짝 놀랄 반전 댄스로 화답하는 가하면 명사들 모두 어느새 '사랑의 콜센타'에 완벽하게 스며든 모습으로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제작진은 "예상치 못했던 명사 6인의 색다른 반전 매력과 TOP6와의 환상 케미에 현장은 말 그대로 초토화됐다"라며 "역대급 듀엣 무대부터 타로 운세, 신나는 트롯 메들리까지 화려한 볼거리로 무장한 '명사 특집'을 본 방송으로 꼭 확인해 달라"고 밝혔다.

sacaca.jpg

'육아 마스터' 오은영 박사 울린 정동원 노래는? 

 

 
이날 '사랑의 콜센타'에서 TOP6는 짝궁 명사들이 신청한 노래를 불러 대결을 벌이는 솔로 무대를 펼친다. 나훈아 '잡초'부터 장민호의 '드라마', 현인의 '비 내리는 고모령', 김성환의 '묻지 마세요' 등 진한 트로트의 맛을 아낌없이 선사하는 것이다. 급기야 육아 마스터 오은영 박사는 정동원의 노래에 눈물을 훔치는 모습으로 뭉클함을 안긴다는 전언이다. 

 

 

TOP6는 명사들과의 만남에 앞서 교복 패션으로 비주얼을 뽐낸다고 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학생회장을 했던 영탁과 이찬원은 학생회장이 될 수 있는 꿀팁을 전수했고, 임영웅은 학창 시절을 떠올리며 '오래전 그날' 무대를 선사해 감동을 불러일으킨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