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issue live

<출사표> 나나·박성훈, 코믹 로코 커플 탄생?

2020-06-23 11:25

취재 : 임언영 기자  |  사진(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프레임미디어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나나가 새 수목드라마 <출사표>로 전에 없던 색다른 코믹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상대역을 맡은 박성훈과 찰떡 호흡을 과시하며 로코 커플 탄생을 예고했다.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나나가 새 드라마를 통해 전에 없던 색다른 코믹 연기를 보여줄 예정이다.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를 통해서다. 구청에서 벌어지는 오피스 로맨틱 코미디물로, 상대역을 맡은 박성훈과 찰떡 호흡을 과시하며 심상치 않은 로코 커플 탄생을 예고했다.

 

<출사표> 속 나나와 박성훈의 호흡 소문 자자

 

주인공을 맡은 나나와 박성훈은 본격적인 촬영 전부터 수차례 연기 호흡을 맞춰보는 등 남다른 친밀감을 과시했다. 실제로 <출사표> 메이킹 영상 속 두 사람의 알콩달콩한 케미는 예비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을 정도.

나나는 “모든 선배님들께서 현장 분위기를 즐겁고 편안하게 만들어 주신다. 충분히 상의하고 맞춰가며 준비한 것들을 편안하게 표현할 수 있었다. 너무나 감사드린다”라면서 상대 배우 박성훈과의 호흡이 더할 나위 없이 좋다고 말했다. “성훈 오빠(박성훈)와는 촬영이 들어가기 전부터 감독님과 함께 자주 만나서 리딩을 하며 맞춰봤다. 그래서 현장에서 더욱 편했고 즉흥적으로 나오는 애드리브나 아이디어들을 서로 상의하며 즐겁고 행복하게 촬영하고 있다. 호흡은 더할 나위 없이 좋다. 기대해 달라”고 포부를 밝혔다.

 

dd.jpg

 

박성훈 역시 나나와의 호흡에 중점을 두고 연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체적으로 캐릭터의 특색에 맞게 캐스팅이 잘되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든다. 전체적인 밸런스가 굉장히 조화롭게 느껴진다”라며 “나나와는 조금의 부족함도 또 넘침도 없이 호흡이 워낙 잘 맞아서 항상 즐거운 마음으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출사표> 속 나나와 박성훈의 호흡은 벌써부터 소문이 자자하다. 늘 서로를 배려하고 연기에 대해 상의한다는 것. 촬영 현장에서도 웃음이 끊이지 않는다는 것이 제작자들의 증언이다.

 

젊고 유쾌한 두 사람의 시너지가 기대되는 <출사표>는 <영혼수선공> 후속으로 7월 1일 수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