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신용회복위원회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신세경, '19년 인연' 나무엑터스와 결별→아이유와 한솥밥

2021-07-05 18:41

글 : 이태연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뉴시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신세경이 19년 인연인 나무엑터스와 결별하고 아이유 소속사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그녀는 아이유 소속사의 첫 영입 아티스트로 앞으로의 활약이 기대를 모으고 있다.

NISI20191230_0015937445.jpg

배우 신세경이 19년 인연인 나무엑터스와 결별한다. 신세경과 나무엑터스는 지난 5월 전속계약이 만료된 상황. 재계약을 긍정적으로 논의하고 있다고 했으나, 최종적으로 결별을 선택하게 됐다. 


아이유의 소속사인 이담(EDAM)엔터테인먼트는 7월 5일 신세경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담 측은 "신세경이 드라마와 영화는 물론, 다양한 플랫폼과 작품을 바탕으로 더욱더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줄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 앞으로의 행보에 아낌없는 성원과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신세경은 이담엔터테인먼트가 설립한 이래 처음으로 영입한 아티스트다. 이담엔터테인먼트는 신세경을 영입하면서 더 다양한 분야로 매니지먼트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NISI20191230_0015937447.jpg

신세경, 서태지 5집 모델로 데뷔…떡잎부터 달랐던 배우 

신세경은 지난 1998년 서태지 5집 수록곡 'Take Five(테이크 파이브)'의 포스터 모델로 데뷔했다. 당시 9세였던 그녀는 신비로우면서도 강렬한 눈빛으로 대중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후 드라마 '토지', '선덕여왕' 등 아역으로 활동한 신세경은 인기 시트콤 '지붕뚫고 하이킥'의 인기로 스타 반열에 올랐다. 


신세경은 이후 '뿌리깊은 나무', '육룡이 나르샤', '하백의 신부 2017', '흑기사', '신입사관 구해령', '런 온', '오감도', '푸른 소금', '타짜-신의 손' 등 필모그래피를 쌓았다. 현재 다양한 콘텐츠를 게재하며 팬들과 소통 중인 신세경의 유튜브 채널은 125만 명의 구독자 수를 보유하고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
이마트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