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분당 실종 고교생' 김휘성 군, 야산서 숨진 채 발견

2021-06-28 11:00

글 : 신나라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온라인 커뮤니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하굣길에 실종된 서현고등학교 3학년 김휘성군이 일주일만에 분당의 한 야산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지난 22일 하교 후 실종된 경기 성남시 서현고 3학년 김휘성 군이 인근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실종 7일 만이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28일 오전 6시 33분 성남시 분당구 새마을연수원 정문 인근 야산 산책로 인근에서 김 군의 시신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김군의 시신은 이날 오전 경찰에서 요청한 민간특수수색견이 수색 중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발견 당시 김 군은 머리에 종량제 봉투를 뒤집어쓴 채 반듯하게 누운 상태였다. 경찰은 김군이 질식해 숨진 것으로 추정했다. 


경찰 관계자는 "외관상 몸에 상처 등이 없었고 여러 가지 다른 이유에서 타살로 의심할만한 단서는 발견되지 않았다"며 김군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이어 "정확한 사인은 유족 동의를 거친 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해 확인할 예정"이라고 했다.


경찰은 현장 감식을 종료했으며, 시신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김군은 지난 22일 오후 4시 40분께 하교한 뒤 학교 인근 서점에서 책을 사고 버스정류장으로 이동한 뒤 실종됐다.


김 군이 탑승한 것으로 추정되는 버스에 내부 블랙박스가 없어 그가 새마을연수원으로 어떻게 이동했는지는 명확히 확인되지 않았다. 다만 경찰은 해당 시간 버스 정류장을 거쳐 간 다른 버스들의 블랙박스 영상을 분석한 결과 김 군이 현금을 내고 버스를 탄 뒤 새마을연수원에서 하차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휴일인 지난 27일 분당 율동공원, 새마을연수원, 천은정사 일대에 3개 기동대 인력 180여 명과 헬기, 드론, 수색견 등을 투입해 김 군 수색작업을 벌였지만 결국 김군은 오늘 새벽 숨진 채 발견됐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
이마트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