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신용회복위원회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위키드' 옥주현, 컨디션 난조에 무릎 꿇고 눈물…"전액 환불"

2021-06-18 14:00

글 : 신나라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뉴시스, 위키드 프로덕션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평소 자기관리가 철저하기로 소문난 옥주현이 '위키드' 부산 공연에서 컨디션 난조를 보였다. 공연 후 옥주현은 관객들 앞에서 눈물을 쏟으며 사과했고, '위키드' 측은 해당 회차를 관람한 관객들에게 환불을 약속했다.

뮤지컬 '위키드' 측이 배우 옥주현의 컨디션 난조로 공연에 차질이 생긴 것과 관련해 전액 환불 조치를 결정했다.


6월 18일 '위키드' 측은 공식 인스타그램에 "전일 6월 17일 공연의 2막에서 엘파바 역의 옥주현 배우의 갑작스러운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했던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해당 공연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예매하신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전액 환불 처리될 예정"이라며 "소중한 시간을 내어 주신 관객분들께 감사드리며, 배우의 조속한 회복에 만전을 기하여 마지막 남은 약 일주일간의 공연도 최선을 다하겠다. 감사하다"고 전했다.


앞서 옥주현은 지난 17일 부산 남구 드림씨어터에서 진행된 뮤지컬 '위키드' 공연 도중 갑작스럽게 목에 이상이 생겨 제대로 된 소리를 내지 못하며 2막의 주요 넘버를 완벽하게 소화하지 못했다.


옥주현은 커튼콜 때 관객들에게 "좋은 공연을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하다"며 눈물로 사과했고, 관객들은 괜찮다는 의미로 박수를 보냈다. 이에 옥주현은 무대에서 무릎을 꿇고 엎드린 채 오열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공연을 관람한 한 관객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옥주현이 초반에는 노래와 연기 모두 완벽하게 소화했다. 그러다 공연 중반 갑자기 컨디션이 나빠졌다"며 "평상시 대사 치던 목소리가 아니더라. 음이 특정 음 이상은 아예 못올리는 상태였다. 목이 안 나오는 상태에서도 최선을 다하는 옥주현을 보니 눈물만 주르륵"이라고 후기를 남겼다.


또 다른 네티즌도 "옥주현이 1막에서 레전드 공연 후 2막에서 대사 치다 갑자기 목이 나감. 중요 넘버인 '노 굿 디드'를 부르지 못함. 공연 끝나고 무대에 나와 본인 목에 이상이 생겨 공연을 제대로 보여주지 못했다며 상황 설명하고 본인 페이와 사비로 전액 환불 약속함. 관객들은 괜찮다며 박수를 쳐주었고 옥주현은 무대에 무릎 꿇고 엎드려서 오열함"이라고 추가 설명을 더했다.


그러나 '위키드' 측은 사비 환불 발언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2021061801001528100097362_20210618122405878.jpg


-다음은 '위키드'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위키드> 프로덕션입니다.


전일 6월 17일 공연의 2막에서 엘파바 역의 옥주현 배우의 갑작스러운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했던 점 깊이 사과 드립니다.


해당 공연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예매하신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전액 환불 처리될 예정입니다.


소중한 시간을 내어 주신 관객분들께 감사드리며, 배우의 조속한 회복에 만전을 기하여 마지막 남은 약 일주일 간의 공연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
이마트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