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오리지널 #송가인 #임영웅 최고 시청률 30.2% <미스트롯 2> 누가 떠오르나 & 마스터의 평가는?①

2020-12-25 20:23

글 : 이근하 기자  |  사진(제공) : TV조선, 조선일보DB, 뉴시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새 트로트 여제 찾기가 시작됐다. 12월 17일 첫 방송된 <미스트롯 2>는 원조 트로트 오디션의 위엄을 입증, 또 하나의 걸출한 스타의 탄생을 예고했다. 트로트를 향한 열정으로 모인 지원자만 1만7,000명이다. 제작진은 총20회가 넘는 예심을 거쳐 112팀, 121인의 참가자를 선별해냈다. 그만큼 실력과 미모, 흥과 끼를 두루 갖춘 최정예 멤버들의 무대가 공개될 예정. 이미 첫 회만으로 ‘원조’다웠다. 최고 시청률 30.2%, 전국 시청률 28.6%의 역사적 기록을 세웠다. <미스트롯> 첫 방송 시청률 5.9%, <미스터트롯> 첫 방송 12.7%를 훌쩍 뛰어넘는 것은 물론, 최근 10년 예능프로그램 첫 방송 사상 최고 시청률이다. 연출을 맡은 전수경 PD는 “더욱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프로그램을 제작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된 것 같아 감사한 마음뿐”이라는 소회를 밝혔다. 그는 “미스트롯 시리즈의 성공 이후 양산된 수많은 유사 트로트 프로그램의 범람 속에서도 ‘원조는 다르다’는 믿음으로 변함없는 지지를 보내주신 시청자에게 거듭 감사하다”고 했다. 더불어 K-트로트 신화를 이룰 글로벌 스타의 탄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송가인, 임영웅의 행보를 이를 ‘스타 후보’는 누가 있는지, 심사위원들은 어떤 생각을 갖고 있는지 알아봤다.
임영웅 뒤 이을 ‘옥중옥’ 누가 될까 
 
무대 하나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초집중시킨 참가자들이 있다. 12월 17일 방송 직후 포털 사이트에 게재된 클립 동영상 조회수는 단숨에 수백만을 넘겼다. 

 

2021_221_1.jpg

사진 왼쪽부터 김연지, 나비, 하이량, 윤태화

 

이번 시즌에는 “네가 왜 거기서 나와”라고 절로 말하게 되는 참가자들이 대거 포진해 있다. 한때 시대를 풍미했던 인물들. 그중에서도 그룹 씨야 출신 김연지와 R&B 가수 나비의 등장은 놀라움, 반가움을 안겼다. 김연지는 국내 여성 대표 보컬리스트로 꼽힌다. 익히 알려진 가창력은 경연 첫 무대에서도 여실히 발휘됐다. 그를 오랫동안 지켜봐온 조영수 마스터는 “이 친구가 어떤 발음을 하고 어떤 숨을 쉬고 감정을 넣는지를 너무 잘 알고 있다. 트로트를 잘 부르고 싶으면 힘을 좀 빼고 유연하게 부르면 비할 자가 없을 것”이라고 평했다. 방영 다음 날 김연지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는 여러분들에게 노래를 들려드릴 수 있는 곳을 찾아 또 한 번 새로운 도전에 발을 내딛게 됐다. 이 어려운 상황 속에 제가 할 수 있는 건 노래를 부르는 일뿐이라 도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나비는 첫아이를 임신한 채 무대에 올랐다. 그는 “12주차 예비 엄마다. 미스트롯을 준비하면서 찾아온 축복이라 태명을 ‘트둥이’라고 지었다”며 웃어 보였다. 그리고 이어진 무대, 나비는 ‘최고다 당신’을 완벽하게 불러 전원 합격 버튼을 받았다. 장윤정 마스터는 “나비는 제 결혼식 때 축가를 부른 특별한 동생이다. 연습을 정말 많이 한 것 같다. 눈치 보지 않고 하트 버튼을 눌렀다”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1990년대 혼성그룹 스페이스A 출신의 김현정도 눈길을 끌었다. “목사와 결혼한 뒤 나 자신을 자제하며 살고 있다”던 그의 무대 장악력은 여전했다. 보컬 스승 박선주 마스터는 “노래를 가르쳤었는데 워낙 잘해서 애정을 쏟은 제자였다. 용기를 내줘서 너무 고맙다”고 말해 뭉클함을 더했다. 
 
이 밖에 무대 공개를 앞둔 이재은, 오승은, 강예빈, 김성은 등의 지원 계기가 이목을 모은다. 이재은은 친정엄마를 위해 이번 경연에 도전했다고. “트로트를 워낙 좋아해 앨범을 냈었는데 활동을 제대로 하지 못했다”며 “이번에는 제대로 트로트를 하고 싶다”고 했다. 강예빈은 “데뷔 후 17년 동안 쉰 적이 없는데 부모님이 TV에 안 나온다고 걱정하신다”며 무대에 대한 간절한 마음을 털어놓은 것으로 전해진다. 
 

2021_221_2.jpg

사진 왼쪽부터  김현정, 황승아, 김태연, 마리아, 홍지윤
 
아홉 살, 외국인, 무명 가수, 연습생 출신 등 
연예인 아닌 참가자들의 활약도 두드러졌다. 외국인 첫 올 하트의 주역으로 떠오른 미국인 마리아. 그는 2017년 뉴저지 한인회 노래자랑에서 1위를 한 뒤 가수가 되고 싶어 2018년 홀로 한국에 왔다. 마스터들은 마리아의 음색과 또렷한 발음을 호평했다. 장윤정 마스터는 “외국인치고 잘하는 게 아니라 그냥 잘하는 거다. 글로벌 트로트 여제를 찾는다는데 어떻게 보면 가장 적합하지 않느냐”고 말했다. 
 
초등부 지원자들도 화제다. 최연소 참가자인 아홉 살 황승아, 국악 신동 김태연이 대표적이다. 진성 마스터는 황승아에 대해 “아홉 살이 어떻게 저런 가사 전달력과 박자 관념, 멜로디의 흐름을 갖고 있는지 모르겠다. 트로트를 위해 탄생한 보배다운 보배”라고 평했다. 이어 김태연은 구성진 목소리와 깊은 성량을 들려줬다. 장윤정 마스터는 “레벨이 다른 것 같다. 어른하고 겨뤄도 아무 손색이 없다. 어깨를 털면서 시작하는데 태연이 몸 자체가 음악이다”라고 극찬했다. 
 
안타까운 사연으로 화두에 오른 참가자도 있다. 12년차 가수 윤태화는 편찮으신 엄마의 회복을 기원하며 ‘님이여’를 열창했다. 그는 “엄마가 얼마 전에 뇌출혈로 쓰러지셔서 선곡을 바꿨다. 엄마한테 아직은 가시지 말라 붙잡고 싶은 마음으로 연습을 했다”고 말했다. 심사위원들은 그가 높은 성적을 거둘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진성 마스터는 “오늘 최고로 감동을 받았고 우승후보가 나타난 훌륭한 무대”라고, 조영수 마스터는 “단점이라곤 찾아볼 수 없다. 톱5에는 무조건 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랜 무명 가수 하이량은 “23년 동안 지방 행사만 다녔다. 이젠 서울 공기를 마시고 싶다”며 그간 쌓은 내공과 연륜을 자랑했다. 
 
 
화제 인물 중에서도 화제는 첫 방송의 마지막 참가자 홍지윤이다. 아이돌 연습생 출신인 그는 121명 전체 무대에서 센터를 차지해 이미 눈도장을 찍었다. 홍지윤은 “3년 전 믹스나인이라는 오디션 프로에 출연해서 아이돌 최초로 과감하게 트로트를 불렀다. 그때 반응이 너무 좋았다. 근데 연습하다가 다리를 다쳐서 마비가 와서 6개월간 보조장치 없이는 걷지를 못했다. 그래서 연습생 생활을 마감했다”는 사연을 털어놓았다.
 
가녀린 몸매에 또렷한 이목구비, 외모만 봐선 예상할 수 없는 구성진 가락이 흘렀다. 선곡은 송가인의 ‘엄마 아리랑’이었다. 그의 노래에 마스터들은 기립 박수로 화답했고, 시청자들은 그를 ‘우승감’으로 지목했다.

한편 제작진은 “경연이 계속될수록 쟁쟁한 경쟁자들이 등장할 예정이다. 최고 트롯 여제가 탄생하기까지 숨 막히는 드라마와 역대급 무대들을 기대해달라”고 당부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관련기사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

관련기사

  1. 투표 수 150만, 동영상 조회 1500만…홍지윤, 전유진, 김연지, 강예빈 ‘미스트롯2’ 대기록
  2. 송가인 ‘가요대제전’ 무대, 31일 가장 많이 본 영상 등극
  3. ‘미스트롯2’ 홍지윤, 예선->본선1차 또 올하트… 톱5에 성큼 다가서
  4. 송가인, '트롯 전국체전'서 신곡 '트로트가 나는 좋아요' 무대 최초 공개
  5. ‘미스트롯2’ 강예빈, 역대최저 하트 4개… “경악스런 무대 죄송”
  6. 송가인, 뜨거웠던 랜선 팬미팅… 무슨 일 있었나?
  7. '미스트롯2' 윤희, 생뚱맞은 '마리아' 퍼포먼스…임영웅도 어리둥절
  8. 임영웅 "진달래에 실력으로 졌다" 성품 빛난 동료애
  9. 임영웅 스승 영지 등장…‘미스트롯2’ 방송 2회만 최고 시청률 29.9%
  10. #오리지널 #송가인 #임영웅 최고 시청률 30.2% <미스트롯 2> 누가 떠오르나 & 마스터의 평가는?②
  11. ‘미스트롯2’ 홍지윤, 어떻게 시청자를 사로잡았나?
  12. 임영웅 이긴 진달래 '미스트롯2' 출격, 임영웅 심사 어떻게 하나
  13. '미스트롯2' 진선미 매니지먼트 맡는 린브랜딩, 어떤 곳?
  14. 임영웅, ‘미스트롯2’ 티저 촬영 비하인드 공개… “저한테 왜그래요”
  15. 이찬원 "건강한 찬또배기" 코로나19 음성판정 후 '미스트롯2' 촬영
  16. 임영웅 외 톱6 ‘미스트롯2’ 녹화 컴백… 자가격리로 7일 녹화 불참
  17. '미스트롯2', 임영웅·송가인 배출한 현역 A조서 우승자 나올까‥더 강력한 2회 예고
  18. ‘미스트롯2’ 홍지윤 연일 화제… ‘제2의 임영웅’ 찜했나?
  19. '미스트롯2' 재방 시청률도 터졌다…지상파·종편 또 올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