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임영웅부터 이찬원까지... '미스터트롯 콘서트' 서울 1주차 '뽕삘' 충만 현장 어땠나?

코로나19 안전수칙 수시로 당부

2020-11-16 12:13

글 : 이태연 여성조선 온라인팀  |  사진(제공) : 쇼플레이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미스터트롯' 콘서트 서울 공연이 1주차를 성료했다. 임영웅부터 김희재까지 TOP6는 물론 '미스터트롯' 출신 트로트 가수들의 무대가 다채롭게 펼쳐졌다. 이날 콘서트 실황은 오는 11월 18일 TV조선으로도 볼 수 있다.

mrc2.jpg

'미스터트롯' 서울 콘서트가 1주차 공연을 성료했다. 지난 11월 12일 개막된 '내일은 미스터트롯' TOP6 콘서트(이하 '미스터트롯' 콘서트)가 지난 11월 15일까지 KSPO DOME(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1주차 4회 공연을 진행했다. 

이번 콘서트에서는 '미스터트롯'의 TOP6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를 비롯해 황윤성, 강태관, 노지훈, 김중연, 김경민, 신인선, 이대원, 남승민 등이 각 회차별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해 매회 5000여명의 관객을 만났다.

먼저 TOP6의 '날 보러 와요', '영일만 친구'를 시작으로 진(眞) 임영웅의 '바램', '보라빛 엽서', 선(善) 영탁의 '추억으로 가는 당신', '사내', 미(美) 이찬원의 '진또배기' 무대를 연달아 선보이며 화려한 포문을 열었다.

이어 정동원, 김희재, 장민호의 솔로 무대가 펼쳐졌다. 정동원은 이날 공연에서 '누가 울어', '여백'을 열창했으며, 가장 먼저 관객들과 소통에 나섰다. 정동원은 "이렇게 만나게 돼 얼마나 기쁜지 모른다. 여러분을 직접 뵈니까 힘이 마구 솟는 것 같다. 오늘 삼촌들이랑 정말 많이 준비했는데 끝까지 재미있게 봐주시길 바란다"고 인사했다. 그러면서 "함성보다 박수를 쳐주시고, 답답하시더라도 마스크는 벗으시면 안 된다"는 당부를 잊지 않았다.

김희재는 '돌리도', '꽃을 든 남자'로 무대를 꾸몄으며, 장민호는 '남자라는 이유로', '상사화'를 부르며 열정적인 솔로 무대로 감동을 더했다. '돌리도' 무대를 마친 김희재는 "여러분들 덕분에 오늘 이 자리에서 만날 수 있게 됐다"며 박수로 호응을 유도했다. 그는 "여러분이 큰 박수를 쳐주실 때 힘을 얻는다. 남은 공연에도 박수 부탁드리고, 마스크는 꼭 착용해주셔야 한다"고 덧붙였다. 

특히 임영웅은 지난 4일 발매한 신곡 'HERO(히어로)' 무대를 공개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임영웅은 "11월 4일 신곡 '히어로'를 발매했다. 여러분 잘 들으셨다면 박수 부탁드린다"라며 "여러분을 만나볼 수 있어서 설렌다"고 남다른 팬사랑을 드러내기도 했다. 임영웅은 신곡 'HERO', '사랑이 이런 건가요',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이제 나만 믿어요'를 비롯해 회차마다 '오래된 노래', '응급실' 등으로 무대를 꾸미며 관객들의 많은 박수를 받았다.

'시절인연', '떠나는 임아' 무대를 마친 이찬원 역시 관객들에게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하며 함성 대신 박수로 호응을 유도했다. 이찬원은 "오늘 이 체육관에 와주신 여러분 감사하다. 방역수칙을 끝까지 잘 지켜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울긴 왜 울어', '18세 순이'를 열창하며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또한 회차별로 다양한 조합의 듀엣 무대도 펼쳐졌다. 남승민, 정동원의 '짝짝쿵짝', 뽕다발 팀의 임영웅, 강태관, 황윤성이 부르는 '10분내로', '곤드레 만드레', '한오백년', '멋진 인생' 무대가 펼쳐졌다. 트롯신사단의 장민호, 김경민, 김중연, 노지훈이 부르는 '꽃', '빗속의 여인', '낭만에 대하여', 정동원, 장민호의 '파트너', 사랑과 정열 팀의 김희재, 신인선, 이대원이 부르는 'Believer', '사랑아', '오빠만 믿어' 무대가 펼쳐져 잊을 수 없는 추억을 안겼다. 

여기에 노지훈의 '당신', 김중연의 '이름 모를 소녀', 신인선의 '신선해', 이대원의 '오빠 집에 놀러와' 등 게스트들의 솔로 무대가 더해져 한층 풍성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TOP6는 관객과 직접 소통에 나서며 무대 위 한 가족 같은 케미로 또 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이찬원이 객석을 보며 "서울뿐만 아니라 많은 지역에서 오신 것 같다"고 하자, 각 지역별 관객들이 손을 흔들며 화답했다. 이어 TOP6는 관객들과 함께하는 포토타임으로 화목한 가족애를 과시했다.

영탁은 '최고의 사랑', '찐이야', '바람의 노래' 등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던 곡들로 솔로 무대를 장식했다. 그는 "항상 드리는 말씀 중에 '언젠가 모두 만나게 됩니다'라는 말이 있다"며 "힘든 시기가 있었지만 결국 만나게 됐다. 진심으로 너무 감사드린다. 지금까지 최대한 많은 분들을 눈에 담고 가겠다"고 밝혔다.

장민호는 "여러분을 뵙고 쭉 한 바퀴 둘러봤는데, 여러분이 들고 계신 야광봉과 박수에 큰 감동을 받았고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면서 "여러분이 한표 한표 뽑아주신 '미스터트롯' 멤버들이 끝까지 공연을 하려면 더욱 더 안전수칙 잘 지켜주셔야 한다"고 전했다.

지난 12일 시작된 '미스터트롯' TOP6 콘서트는 관할 구청과 공연장, 출연진, 스태프들과의 협의하에 코로나19 방역을 더욱 강화하고 플로어석은 한자리 띄어 앉기, 1층과 2층석은 두자리 띄어 앉기로 전체적인 관람객 수를 줄였다. 여기에 1일 1회 공연 진행으로 관객들의 동선을 최소화했다. 공연장 소독 작업, 체온 측정 모니터링, 마스크 착용, 문진표 작성, 손소독제 비치 등 철저히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오는 11월 19일부터 시작되는 2주차까지 안전한 공연을 이어갈 계획이다.

mrc.jpg

'미스터트롯' 서울 콘서트, TV조선서 본다…'뽕숭아학당' 결방

TV조선이 '미스터트롯' 콘서트 서울 공연 실황을 공개한다. 11월 18일 TV조선 편성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부터 '미스터트롯' 콘서트 1, 2부가 편성됐다. 이에 따라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뽕숭아학당'은 결방된다. TV조선 측은 서울 공연 실황을 편성하기 위해 현장 촬영을 함께 병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TV조선은 '미스터트롯' 콘서트 편성으로 높은 시청률을 올린 바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