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수도권 유·초·중·고 8월26일부터 9월 11일까지 등교중지 원격수업 전환

2020-08-25 14:10

글 : 장가현 기자  |  사진(제공) : 뉴시스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최근 코로나19가 재확산되자 교육부는 수도권 유치원과 초·중·고에 8월 26일부터 9월 11일까지 등교수업을 중지하고 전면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대학 입시와 진로·진학준비를 위해 고3은 원격수업 전환대상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9월 11일까지 등교수업이 전면 중단 되면서 문이 닫힌 서울 성북구 용문고.

최근 사랑제일교회 및 광복절 광화문 집회에서 시작된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인해 교육부가 수도권 학교의 등교수업을 전면 중지하기로 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8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 이재정 경기도교육감, 도성후 인천시교육감과 함께 긴급 합동 브리핑을 열어 수도권 유···고와 특수학교는 826일부터 911일까지 등교수업을 하지 않고 전면 원격 수업으로 전환할 것이라고 밝혔다.

 

원격수업 대상에 고3은 빠졌다. 대학 입시 및 진로 준비 등을 위해 대면 등교수업이 필요하다고 봤기 때문이다. 또한 기초학력 지원이 필요한 학생들 역시 원격 수업 외에 추가로 대면 수업을 할 수 있다. 특수학교, 60명 이하 소규모 학교, 농어촌 학교 등 역시 원격 수업 전환을 자율적으로 결정할 수 있도록 했다. 등교수업이 전면 중지 됐지만 사회적거리두기 3단계에 중등 1·2학년을 대상으로 적용되는 성적 미산출제는 적용되지 않는다.

 

고3은 대학입시 준비로 원격 수업 대상에서 제외

교육부의 결정은 수도권의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하다는 판단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에 코로나19가 재확산되기 시작한 811일부터 24일까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수도권 지역 학생은 150, 교직원은 43명으로 급증했다. 이에 따라 824일 등교수업을 중단한 학교는 전국적으로 1845개 학교로 5월 말부터 순차적으로 등교가 시작된 후 최대치를 기록했다. 여기에 서울은 148개교, 경기 422개교, 인천 167개교를 차지했다.

 

교육부는 수도권의 등교중지 조치를 911일까지 이어간 뒤 코로나19 확산세를 파악하고 방역당국과 협의해 기한 연장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비수도권 학교는 학교 밀집도를 3분의 1이하로 유지하면서 등교와 원격수업을 병행하는 기존의 방식을 이어가기로 했다.

 

원격수업기간 돌봄서비스 실시, 돌봄학생 학교급식 제공

교육부는 돌봄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수도권에 있는 초등학교에서 긴급 돌봄에 준하는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시도교육청별 기존 돌봄 예산을 우선 활용하고 추가경정예산과 예비비 등을 최대한 확보해 지원한다. 돌봄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학교급식을 제공하고 돌봄 지원을 위해 방과후 강사와 퇴직 교원 등 인력을 적극적으로 활용한다. 유치원은 방과후 과정을 신청한 유아뿐 아니라 돌봄이 필요한 가정의 유아도 받기로 했다.

 

교육부는 수도권 지역의 안정적인 원격수업을 위해 온라인클래스, e학습터의 출결관리와 실시간 쌍방향 화상강의 서비스 기능을 추가해 단계적으로 시스템을 개선한다. 9월 중으로 EBS, 검정출판사와 협력해 1학기 미개발 교과 콘텐츠 13종을 추가 개발해 EBS 온라인 클래스와 e학습터에 탑재할 계획이다.

 

한편 12월 3일 치러질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 접수가 오는 9월 3일부터 18일까지 진행된다.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수능 응시원서 변경 및 정정 기간은 접수기간과 동일하고 접수 마감일 마감 시간 이후에는 접수가 불가능하기 때무에 접수 일정을 반드시 준수해야한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