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 여성조선 정기구독 이벤트
ISSUE
  1. HOME
  2. ISSUE
  3. hot issue

반려동물도 감염? 홍콩서 반려견 코로나19 양성반응

2020-02-28 16:36

글 : 장가현 기자  |  사진(제공) : 셔터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홍콩에서 코로나19 확진자의 반려견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약한 양성반응을 보였다. 코로나19 확산 후 개와 고양이 등 반려동물이 코로나 19 감염 증거가 없다는 WHO의 발표와 배치된 결과다.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는 가정이라면 우려할만한 소식이 홍콩에서 전해졌다. 홍콩 코로나19 확진자의 반려견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반응이 나온 것.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홍콩마사회 직원 A 씨의 반려견에게 채취한 샘플에서 코로나 19검사를 한 결과 약한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전했다.

 

이는 그간 세계보건기구(WHO)가 반려동물이 코로나19에 감염되는 증거가 없다고 밝힌 것과 대조되는 상황이다.

 

반려견에게 바이러스가 묻었을 가능성 있어 추가검사

홍콩당국은 반려견이 아직 코로나19 관련 증상이 없는데다 반응이 약해 추가로 더 검사할 부분이 많다아직 반려동물이 코로나19에 감염될 수 있는 증거는 없다고 밝혔다.

 

당국은 A 씨의 반려견이 코로나19에 확인됐는지 아니면 단순히 입이나 코에 바이러스가 묻어 검출된 것인지 확인하기 위해 더 검사를 할 계획이며 추가 검사 후 음성 반응이 나오면 반려견을 주인의 품에 돌려줄 계획이다.

 

앞서 중국에서 반려동물이 코로나19를 옮긴다는 소문이 퍼지면서 반려견, 반려묘 등 많은 동물들이 연이어 목숨을 잃는 사건이 갑자기 발생했다. 중국 방역 전문가가 129일 중국 와 인터뷰에서 반려동물이 집 밖에서 감염자와 접촉할 가능성이 있다감염자와 접촉한 반려동물을 격리해야한다는 말을 하면서 반려동물에 대한 불안감이 급속도로 퍼졌다

 

전문가 “근거 없다”

방역전문가의 인터뷰가 나간 뒤 중국내 반려견 전용 마스크의 판매량이 급속도로 늘었다. 중국의 한 마스크 판매업자는 미국 <폭스뉴스>와 인터뷰에서 코로나19 발병 전 반려견 마스크가 월 150여개 팔렸다면 지금은 하루에 50개 이상 팔린다고 전했다.

 

홍콩에서 우려할만한 상황이 생겼지만 전문가들의 의견은 한결같다. 여전히 반려동물이 코로나19를 옮길 가능성이 없다고 강조하고 있다. 홍콩 반려견의 코로나19 추가 검진 여부에 전 세계 반려동물 가구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댓글달기
글쓴이    비밀번호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스팸방지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번호 커버이미지
이번호
서점 이벤트
  • 예스24
  • 교보문고
  • 인터파크
  • 알라딘
  • 이달의 목차
  • 지난호보기
  • 정기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