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 시즌 완벽한 스타일을 갖추기 위해서는 부기지수의 아이템이 필요하지만 모든 제품을 구입하고 보관하기에는 부담이 되는 것이 사실이다. 그동안 많은 이유로 강하게 열망했지만 구매로 이어지지 못했던 위시 아이템들을 렌털을 통해 ‘겟(get)’하는 방법에 대해.
한 번쯤은 꼭 갖고 싶었지만 비싼 가격 때문에 망설였던 하이엔드 브랜드의 제품들과 모임이나 행사 등의 장소에 일회성으로 필요해 구매하기는 아까웠던 의상들부터 액세서리까지 완벽한 패션 스타일을 위해 꼭 필요하지만 높은 가격대로 구매할 수는 없는 소비자들을 위해 패션 업계에서는 신개념 명품 렌털과 패션 스트리밍 서비스를 그 대안으로 제안한다.

명품 렌털숍과 패션 스트리밍 사이트 등은 시장에서 서비스를 시작한 지는 오래됐지만 최근 온·오프라인 등을 통한 새로운 렌털 방법을 시도하고 다양한 패션 플랫폼을 통해 마켓을 확장하고 있어 또다시 주목받고 있다. 또 패션 매거진이나 쇼핑몰 등과 결합해 렌털을 제공하는 플랫폼들도 늘어나 편리하고 다채로운 쇼핑이 가능하다.

렌털 쇼핑 중에 가장 뜨거운 코드는 당연히 명품 가방 렌털이다.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경기 불황에도 럭셔리 브랜드에 대한 니즈가 꾸준히 확산되면서 명품 렌털 서비스 또한 상승세를 보인다. 현재 명품 렌털 서비스는 다양한 패션 플랫폼을 통해 쉽게 접할 수 있는데, 대표적인 온라인 플랫폼으로는 대형 명품 직구 쇼핑몰인 리본즈 코리아에서 쇼핑몰과 함께 운영하는 ‘리본즈 렌트잇’, 고가의 가방류와 워치 종류, 액세서리까지 전문 스타일리스트가 어울리는 렌털을 도와주는 ‘온백’ 등이 있다. 오프라인의 경우 롯데백화점에서 운영하는 명품 렌털숍인 ‘살롱 드 샬롯’이 있는데 남녀 정장이나 파티 드레스, 슈트 등을 모두 빌려준다. 
 
입고 싶은 옷을 원하는 횟수에 맞춰 자유롭게 렌털할 수 있는 패션 스트리밍 서비스도 활발하다. 최근 눈에 띄는 패션 스트리밍 플랫폼은 ‘클로젯셰어’가 있는데, 입고 싶은 옷을 빌려 입으면서 자신의 옷까지 동시에 셰어할 수 있어 개인적인 수익까지 낼 수 있다. 대부분의 스트리밍 플랫폼에서 취급하는 브랜드는 국내외 럭셔리 브랜드나 해외 컨템포러리 의류, 또는 주목받는 신진 디자이너들의 옷까지 보유하고 있다.
 
렌털이 처음이라면 어떤 카테고리의 아이템을 골라야 할지 망설여질 것이다. 명품 백을 렌털할 계획이라면 온전한 클래식 디자인을 고르거나 눈에 띄는 트렌드 아이템 둘 중 하나를 선택하자. 각 럭셔리 브랜드의 클래식 디자인은 믹스매치를 하는 데에 실패할 확률이 낮으면서 가격이 고가인 제품이 많아 모든 아이템을 구매하기 어려웠을 것이다. 평소 위시리스트였던 브랜드 제품에 어두운 계열의 컬러를 고르는 것이 가장 좋다. 각 시즌마다 유행하는 패턴이나 컬러의 트렌드 아이템을 과감히 선택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높은 가격에 비해 유행이 빨리 지나 오래 사용하기 힘들 확률이 높기 때문에 렌털을 하면 합리적이다. 평소 갖고 싶었던 하이엔드 워치나 브레이슬릿 등의 주얼리 종류를 고르는 것도 좋다.
 
의류의 경우 특수한 상황에 입을 만한 옷을 선택하거나 오피스 룩을 많이 고른다. 여행이나 행사, 모임을 목적으로 선택하는 의상은 데일리 룩으로 활용하기 힘든 화려한 패턴의 원피스거나 드레시한 종류가 많아 렌털을 통하는 것을 추천한다. 또 매일 출근할 때 입어야 하는 오피스 룩의 경우 시즌마다 다채로운 아이템을 입어보고 싶지만 모두 구매하기는 부담이 되기 때문에 정기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화이트 컬러 종류와 베이지 등 오염이 많이 되는 컬러는 렌털을 피하는 것이 좋다.
 
그 외에도 롱부츠나 특수피혁, 송치 등 보관이 어렵지만 특정 계절에 꼭 필요한 아이템이라면 렌털을 통하면 된다. 패션 아이템 렌털을 처음 시작하는 소비자의 경우 스크래치나 얼룩 등의 손상을 걱정하는 경우가 많은데, 많은 플랫폼이 생활 스크래치는 모두 감안하고 렌털을 시행하고 있으니 심각한 훼손이나 분실이 아니라면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시즌마다 완벽한 패션 스타일을 위해 고민이 많았다면 패션 렌털의 세계에 입문해보자.
 

 
완벽한 명품 렌털을 위해서
 
평소 가격이 부담돼 구입하지 못했던 클래식 아이템을 써보자.
시즌을 선도하는 유행 아이템을 렌털해 스타일을 완성해보자.
어두운 컬러의 제품을 선택하거나 평소 구입하기 힘들었던 비비드 컬러를 선택하자.
모임이나 행사, 여행 등 특수한 상황에 필요했던 아이템을 렌털해보자.
 
패션 렌털 플랫폼
 
① 리본즈 렌트잇 리본즈에서 쇼핑하면서 렌트도 함께 진행.
② 클로젯셰어 다양한 브랜드의 의류를 렌털하면서 나의 옷까지 셰어.
③ 온백 전문 스타일리스트가 골라주는 럭셔리 아이템.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