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 어번 프로페셔널즈(Young Urban Professionals)’의 머리글자 YUP에 히피(Hippie)를 더해 만든 단어인 여피(Yuppie). 이번 시즌은 1980년대 패션이 유행하면서 그 시대를 대표했던 여피족의 패션이 재조명됐다. 화려한 이브닝드레스부터 럭셔리 캐주얼 룩까지. 오늘 입어보는 새로운 여피룩.
Evening Puff

오프숄더의 퍼프소매 드레스는 사교 모임에서 여피들에게 가장 인기 많았던 아이템 중 하나. 과장되어 보일 정도로 화려한 이브닝드레스가 인기가 높았다. 여기에 진주 롱 네크리스, 볼드 뱅글, 스카프 등으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일반적이었다. 이번 시즌에도 1980년대 로맨틱 룩이 유행하며 러플과 퍼프 등의 화려한 디테일이 런웨이를 뒤덮었다. 일상생활에서 도전하고 싶다면 퍼프 블라우스부터 시도해볼 것. 베이식 스커트부터 슬랙스, 데님 팬츠까지 의외로 다채로운 룩에 두루 잘 어울린다.
 
본문이미지
1 레이스 디테일을 강조한 로맨틱한 퍼프 블라우스. 7만9천원, 자라.
2 곡선으로 디자인한 우아한 이어링. 가격미정, 지방시.
3 꽃을 연상하게 하는 화려한 퍼프소매로 포인트를 준 니트 톱. 3만9천원, 자라.
4 다양한 룩에 잘 어울리는 베이식 실크 미디스커트. 9만9천원, 자라.
5 진주로 화려하게 장식한 벨트. 가격미정, 샤넬.
6 퍼프소매로 소녀스러운 느낌을 강조한 깊은 네크라인의 원피스. 4만9천원, 자라.
7 로맨틱한 퍼플 컬러의 헤어밴드. 가격미정, 앤아더스토리즈.
8 큼직한 매듭을 더한 숄더 스트랩으로 포인트를 준 숄더백. 가격미정, 미우미우.
9 자연스러운 느낌을 강조한 글래디에이터 샌들. 가격미정, 디올.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