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를 대표하는 '훈남 배우' 박보검과 우도환이 올 여름 입대한다.

배우 박보검과 우도환이 올 여름 입대한다. 20대를 대표하는 '훈남배우'로 열일 해왔던 두 사람은 잠시 '군백기'를 갖고 국방의 의무를 다하게 됐다.

 
박보검, 해군 군악대 지원

먼저 군 입대 소식이 알려진 배우는 박보검이다. 박보검은 앞서 여러 인터뷰에서 군대에 대한 질문에 "빨리 가면 좋겠다"라며 입대 의사를 밝혀왔다. 그러던 중 그의 해군 군악대 지원 소식이 들려와 팬들을 놀라게 했다. 박보검은 최근 영화 '원더랜드', tvN '청춘기록' 등을  촬영중인데다  데뷔 이후 줄곧 활발하게 작품 활동을 해왔기 때문이다.

ASD.jpg


지난 25일 박보검의 소속사 블러썸 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박보검이 해군 문화 홍보병에 합격했다. 8월 31일 입대 예정"이라고 전했다. 박보검은 입대 전까지 영화와 드라마 촬영을 병행하며 활동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소속사 측은 "박보검이 건강하게 국방의 의무를 이행할 수 있도록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그는 군 입대 전 까지 영화 '서복', '원더랜드'와 '청춘기록'을 통해 공백기를 조금이라도 메우게 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CFDF.jpg


우도환, 조용히 입소할 계획

박보검의 군 입대 바통을 이어받게 된 배우는 바로 라이징스타 우도환이다. 우도환은 오는 7월 6일 현역 입대를 하게 돼, 사실상 군 입대가 알려진 박보검보다 두 달 먼저 입대한다. 그는 정성이 깃든 자필 편지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리며 팬들을 향한 감사 인사와 애정을 드러냈다.

ZZZX.jpg


우도환은 "안녕하세요. 우도환 입니다. 감작스러운 소식에 많이 놀라셨겠지만 팬 여러분께 직접 먼저 말씀드리고 싶어 편지를 쓰게 되었습니다. 제가 7월 6일에 현역으로 입대를 하게 되었습니다. 직접 만나 인사드리지 못해서 미안한 마음입니다. 여러분들이 보내주신 과분한 사랑에 매 작품 행복했습니다"라며 "저의 20대를 지켜봐주시고 사랑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덕분에 너무 행복한 20대를 보낼 수 있었습니다"라고 편지 사진을 업데이트했다.

DSDF.jpg


이어 그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시국과 안전을 고려해 입대 장소와 시간을 비공개에 부친다. 팬들과의 송별 인사나 기자회견 등을 하지 않고 조용히 입소할 계획"이라고 뜻을 전했다,

큰 스캔들 없이 꾸준하게 작품활동을 해왔던 배우, 박보검과 우도환. 몸과 마음이 건강한 20대 답게 어려운 시국을 고려해 조용한 입대 행보를 보여 팬들의 응원을 얻고 있다. 성숙한 모습으로 돌아올 2년 뒤의 만남이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