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유재석이 아이스크림 브랜드 모델로 발탁됐다. 유재석이 아닌 유산슬로 참여한 첫 광고라 눈길을 끈다.

개그맨 유재석이 빙그레 아이스크림 브랜드 슈퍼콘 모델로 발탁돼 촬영을 진행했다. 특히 이번 광고는 유재석이 아닌 유산슬로서 참여해 눈길을 끈다.


유산슬은 유재석의 트로트 가수로서의 활동명으로 MBC <놀면 뭐하니?>를 통해 탄생한 캐릭터다. <놀면 뭐하니?>의 음악 프로젝트 ‘뽕포유’에서 신인 트로트 아이돌로 데뷔한 유산슬은 ‘합정역 5번 출구’와 ‘사랑의 재개발’ 등을 발표하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이번 광고에서 유재석은 ‘국민콘, 슈퍼콘’이라는 슬로건으로 트로트풍의 새로운 CM송을 선보인다. 이 영상은 오는 14일 빙그레 SNS 채널을 통해 공개할 계획이며, 유산슬의 광고 촬영 현장은 MBC <놀면 뭐하니?>를 통해서도 방송될 예정이다.


빙그레 관계자는 ”올해 큰 화제를 일으키고 있는 유산슬 씨를 모델로 기용하면서 슈퍼콘의 성장세를 지속하고자 한다”고 모델 발탁 이유를 밝혔다.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