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정동원이 TV조선 '미스터트롯' TOP6 멤버들과의 불화설을 언급하며 속상한 마음을 글로 전했다.

가수 정동원이 '미스터트롯' 형들과의 불화설에 대해 해명했다.
 
정동원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 저와 관련해서 형들하고 장난하는 것을 가지고 이상한 말들로 형들과의 사이를 안 좋게 만든다"는 글을 올렸다.
 
그는 "제발 저에 대한 나쁜 얘기들을 안 했으면 좋겠다. 그 외에 확실하지 않은 얘기하지 말아달라. 제가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상처 주지 말아 달라"고 부탁했다. 잠시 후 해당 글은 삭제됐지만 곧이어 2차 심경글이 또 게재됐다.
 

202009090729716266_2_20200909075917867.jpg

 
해당 글에서 정동원은 "저는 TOP6의 막내로 삼촌, 형들에게 너무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저는 삼촌, 형들의 사랑과 보살핌이 너무나 고맙다. 항상 즐겁게 해주고, 힘이 나게 한다"며 "앞으로도 삼촌 형들과 즐겁고 행복하게 미스터 트롯맨 활동할 것"이라고 심경을 전했다.
 
정동원은 TOP6와 함께 다정하게 찍은 사진도 함께 공개하며 애정 어린 마음을 대신했다.
 
한편 정동원은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 최종 5위를 차지했다. 현재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아내의 맛' 등에 출연 중이다.
 
스타들의 다양한 모습을 <여성조선> 유튜브에서 만나보세요.

fdkjlfsdajlsad.jpg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