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디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과거 자신과 팬이 나눈 트윗 내용을 공개했다. 지난 2013년 한 팬은 쌈디에게 “요새 띠동갑이 대세다”라며 청혼했고, 쌈디는 “뭐래 쪼맨한게”라고 답했다.
사진 쌈디SNS

래퍼 사이먼 도미닉(쌈디)이 오랜 팬과의 케미스트리를 자랑했다.

1 SD.jpg

쌈디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과거 자신과 팬이 나눈 트윗 내용을 공개했다. 지난 2013년 한 팬은 쌈디에게 “요새 띠동갑이 대세다”라며 청혼했고, 쌈디는 “뭐래 쪼맨한게”라고 답했다.

이에 팬이 “오빠 나중에 후회할거다. 그러니까 제가 나중에 후회 안하시게 계속 프러포즈하겠다”고 약속했고, 쌈디는 “언제까지 가나보자”고 말했다.

이 팬은 7년이라는 시간이 흐른 뒤 최근 쌈디에게 다시 한 번 더 고백했다. 그는 “오빠 이제 슬슬 저랑 결혼하는거 어때요”라고 물었다. 그의 계속된 청혼에 장난기가 폭발한 쌈디는 “뭐래 여전히 쪼맨한게”라며 7년 전과 똑같은 답을 달아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쌈디는 지난해 MBN 오디션 프로그램 ‘사인히어’와 웹예능 ‘둘도 없는 힙합 친구 : DAMOIM’에 출연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1 SD1.jpg

 

관련기사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