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기업
  1. HOME
  2. 기업

몸냄새 제거, 피부탄력 증가, '바디클렌저'의 효과

김상범 객원기자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2019년 신제품 클레마티스 향수 비타민 바디클렌저

봄이 오면 몸 냄새에 신경을 써야 한다. 많아지는 활동, 얇아지는 옷차림이 체취를 밖으로 풍긴다. 체취는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으며, 나들이, 야외스포츠, 업무미팅, 학교생활, 데이트 등으로 사람을 만날 때마다 부담을 준다. 하지만 다행하게도 해결책이 있다. 매일 아침 클레마티스 바디클렌저로 샤워하면 꿉꿉한 몸냄새가 사라지고 기분 좋은 향기가 발산된다.

그렇다면 클레마티스 향수 비타민 바디클렌저 사용 전후의 차이는? 주위에 반응에서 느낄 수 있다. 직장의 업무 파트너, 업장을 찾는 고객들, 데이트 이성, 학교의 급우등 만나는 사람마다 자신에게 우호적이라면 클레마티스 덕이다. 어느덧 소극적이던 자신의 모습에서 강한 자신감, 대인관계회복, 업무능률 향상, 이성에게 프로포즈, 취업 성공등 좋은 일이 가득하다.

이와 같은 효능을 가진 '클레마티스 향수 비타민 바디클렌저'는 샤워 시 몸 냄새 제거와 피부탄력 증가의 2중의 효과를 준다. 우선, 향수 성분의 샤워 효과 덕분에 매혹적인 향취가 하루 종일 은은하게 풍긴다. 다음으로, 항산화 효과를 지닌 비타민E가 피부에 탄력과 생기를 불어넣어 젊음을 유지한다. 샤워를 하고 나면 향기가 감도는 바디와 반짝이는 피부를 스스로 확인하게 된다.

이성을 유혹하는 머스크


이 제품은 '부드러운 머스크'와 '상쾌한 아쿠아' 2가지 향으로 출시됐다.

머스크 클렌저는 핑크빛 액상에 수많은 비타민E 알갱이가 별처럼 떠 있다. 관능적이고 열정적인 머스크향으로 첫 느낌을 우디노트(숲속 나무냄새)의 편안함으로 차분하게 마무리된다. 노란색과 빨강색의 비타민E 알갱이들은 샤워 중에 톡톡 터져 온몸에 생기를 준다. 최대치까지 끌어올린 거품력은 가벼운 샤워 시에도 거품 목욕으로 착각할 만큼 풍부하게 온 몸을 감싸며, 보습력이 샤워 후에도 촉촉함을 유지한다.

아쿠아는 아로마틱한 향기 뒤에 오는 멘톨의 시원함이 활력을 준다. 아쿠아의 빠른 쿨링 효과는 지친 근육과 피부에 활력을 불어넣고, 샤워 후 청량감을 제공한다. 그 안에 흰색과 파란색의 비타민E 알갱이들은 샤워 중에 톡톡 터져 온몸에 생기를 더한다.

얼음장 같이 차가운 아쿠아로 온몸을 시원하고 청결하게


머스크와 아쿠아 2종 모두 명품 브랜드다운 클레마티스만의 고급 디자인이 돋보인다. 머스크는 잎새 가득한 나무 이미지가 향취를 보여주며, 아쿠아는 활력과 성공을 상징하는 대항해 시대 유럽의 범선이 모티브이다. 고급 디자인으로 샤위 시 가방에서 클레마티스를 꺼내면 어깨가 으쓱해진다.

몸 냄새 때문에 고민하거나 전신에 탄력이 없어진 느낌이 든다면 망설이지 말고 클레마티스 향수 비타민 바디클렌저로 자신감을 되찾고 매력을 뽐내보자.

지금 든든몰(www.dndnmall.co.kr)에서만 소비자가 34,000원인 클레마티스 향수 비타민 바디클렌저를 단독으로 63%할인한 12,400원에 판매한다. 두개 구매 시 19,800원에 판매하는 행사도 진행 중이다.

전화문의 1688-2528

상세페이지 바로가기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