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출간 배너
  •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COLUMN
  1. HOME
  2. COLUMN

드라마틱 백여사의 백세인생_4

오늘도 저녁 먹고 늦게 들어간다 전해라

2016-05-09 10:04

글 : 유혜영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당신도 이제 건강관리가 필요한 나이야.
알통은 없어도 되니까 앓는 소리만 안 하게 적당히 운동해. 알았지?”

신혼 때는 연락도 없이 늦는 남편을 기다리다가 밤늦게 들어온 남편과 싸우는 일이 잦았다. 늦으면 늦는다고 미리 전화 좀 하라고 잔소리 돌림 노래를 부르고 또 부른 끝에, 이제 남편은 평소보다 늦는 날이면 백여사에게 따박따박 문자를 보낸다. 하지만 결혼생활 10년이 넘어가면서 백여사의 욕심도 커졌다. 평소보다 늦는다고 연락해주는 것도 고맙지만, 저녁식사를 밖에서 해결하고 들어온다고 하면 몇 배 더 고맙겠다는 것. 남편의 출장 가방 쌀 때 콧노래가 절로 나온다는 친구들의 말이 십분 아니 백분 이해가 간다. 특히 드라마에 빠져 있을 때는 더더욱 그랬다. 최근에는
<태양의 후예>가 방송되는 기간이 절정이었다. 모든 순간 잘생겼고 중저음의 달콤한 목소리를 가진 데다가 일도 잘하는 남자, 한순간도 비겁하지 않고 총을 맞아도 끄떡없으며 오직 한 여자만을 바라보는 직진 순애보를 몸소 실천하는 초절정 매력남, 유시진 대위가 수시로 날리는 손발이 오그라드는 닭살 멘트는 TV를 독대하고 봐야 더 짜릿했다. 처음엔 남편도 백여사 옆에 앉아 드라마를 같이 봤다. 하지만 군대 장면이 나올 때마다 “칫, 뻥치시네. 누군 군대 안 갔다 왔나? 야! 저렇게 피부 뽀얀 특전사가 어딨냐?” 이런 식으로 태클을 걸어서 백여사의 몰입을 방해했고 급기야 백여사는 남편에게 “여보, 수요일하고 목요일에는 밖에서 저녁 먹고 11시 넘어서 들어오면 안 돼?”라고 요구하게 됐다. 그날 이후 남편은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에는 저녁을 밖에서 해결하고 밤 11시가 넘어서야 집에 들어왔다.
그런데 문제는 <태양의 후예>가 끝났는데도 여전히 매일 밤 11시에 들어온다는 사실이다. 백여사가 물었다. “당신 왜 이렇게 매일 늦어?” 그러자 남편이 대답했다. “아~ 야근도 있는데 요즘은 일 없어도 밖에서 저녁 대충 해결하고 헬스장 가서 운동하고 있어. 당신이 보는 드라마에 알통구보 나왔잖아? 그거 보니까 나도 자극이 되더라. 생각해보니까 내가 제대하고 나서는 군대에서 축구할 때처럼 열심히 운동을 한 적이 없더라고. 그래서 매일 헬스장 가서 열심히 벤치프레스를 하고 있지. 이참에 아예 조기축구도 다시 나가볼까 생각 중이야.” 백여사는 속으로 환호했다. 이건 정말 긍정적인 변화다. 신혼 때와 달리 나날이 곰돌이 푸가 돼가는 남편의 몸을 보며 ‘아랫배만 사장님’이라고 놀리며 내심 걱정해왔던 백여사는 신나서 말했다. “그래, 당신도 이제 건강관리가 필요한 나이야. 알통은 없어도 되니까 앓는 소리만 안 하게 적당히 운동해. 알았지?”

01.jpg


봄나들이 장소를 고르는 주부 9단의 법칙

<태양의 후예> 12회에 보면 납치된 강모연을 구하기 위해 유시진이 악당 아구스의 소굴로 찾아가는 장면이 나온다. 비너스 조각상이 세워져 있던 악당 아구스의 소굴은 사실 폐탄광을 활용한 아트갤러리였다. 14회에서 강모연이 ‘아구스네 집’이라고 표현한 바로 그곳이다.
폐탄광을 활용한 아트갤러리 ‘삼탄아트마인’
위치 강원 정선군 고한읍 함백산로 1445-44
문의 033-591-3001 samtanartmine.com 

2회에서 알파팀 유시진 대위가 연합작전 중에 미군과 격투를 벌였던 곳은 사실 파주에 있는 정비창고. 극 중 우르크 태백부대 본진이라는 자막이 나온 곳 역시 우르크가 아닌 이곳 주차장이다. 유시진이 납치된 강모연을 구하러 가겠다고 본진에 보고하고 차를 타고 돌진하려고 할 때 유시진의 차를 막고 있던 철문도 여기 있다.
‘파주 캠프 그리브스’ DMZ 안보체험
위치 경기 파주시 군내면 적십자로 137
문의 031-953-6970 dmzcamp131.or.kr/
common/include/site_main.php

<태양의 후예> 3회부터 가장 많이 나왔던 가상국가 우르크 현지 장면은 사실 태백에서 촬영됐다. 지금은 세트를 다 철거한 상태지만 다시 세워서 관광지로 개발할 예정. 6회에서 유시진이 ‘겁나 잘생긴 훈련생 하강 준비 끝’이라고 외쳤던 유격훈련장도 여기 가면 볼 수 있다.
‘태백 한보탄광’
위치 강원도 태백시 통동 152-6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