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뉴스프레스 선정 초청작가 특별기획전
  •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RE:CREATION
  1. HOME
  2. RE:CREATION
  3. culture

서울드래곤시티 루프톱 풀&바 ‘스카이비치’ 오픈

2018-07-28 10:37

담당 : 박지현 기자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호텔플렉스 서울드래곤시티가 뜨거운 여름을 맞아 프라이빗한 해변의 여유와 트렌디한 풀파티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루프톱 풀&바 ‘스카이비치(Sky Beach)’를 개장한다.

서울드래곤시티 엔터테인먼트 공간인 스카이킹덤(Sky Kingdom) 34층에 위치한 스카이비치는 국내에서는 찾아볼 수 없던 ‘비치클럽’ 콘셉트로 기획해 프라이빗한 해변의 여유와 트렌디한 풀파티를 즐길 수 있다.

화이트와 블루를 메인 컬러로 사용해 시원한 느낌을 주면서도 화이트 샌드 미니 해변을 갖춰 마치 바닷가에 온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다. 한강 전망을 바라볼 수 있는 실내 라운지가 있어 음료와 주류 외에도 간단한 스낵을 즐길 수 있다.

이용시간은 주중에는 오후 6시부터 밤 12시까지, 주말에는 오후 6시부터 이튿날 오전 2시까지이며, 만 19세 이상 입장 가능하다. 1인 입장료는 주중(일~목요일) 5만원, 주말(금·토요일) 7만원으로 입장시 웰컴드링크 1잔을 무료로 제공한다. 일반 투숙객의 경우 입장료 및 음식을 10% 할인 가격에 제공한다.

문의 02-2273-7000
 

영월 동강 축제
 
본문이미지

옛날 한강을 따라 한양까지 운반하던 동강 뗏목이 철도 등 교통이 발달하고 경제발전으로 연료가 장작에서 연탄으로 바뀌면서 사라졌으나, 1960년대까지 남한강 상류지역 주민의 생활수단이자 교통수단으로 숱한 사람의 땀과 애환이 배어 있는 삶의 모습을 재현하여 전통문화를 계승하고자 1997년 시작한 행사다. 천혜의 비경을 간직한 동강에 대한 관심을 부각시키고, 단종대왕, 김삿갓에 얽힌 역사·문화 탐방과 래프팅, 행글라이딩, 패러글라이딩 등도 함께 체험할 수 있는 테마 관광도시 영월을 적극 홍보하는 데 목적이 있다.

문의 영월문화재단 033-375-6353
기간 8월 2~5일
 

통영 한산대첩 축제
 
본문이미지

한산대첩의 역사적인 현장을 그대로 재현하는 축제다. 조선시대 통제사가 경상·전라·충청 삼도 수군을 통영 앞바다에 총집결시켜 군사를 점검하는 군점 행사와 삼도수군통제사 이순신 장군 행렬, 한산대첩 재현 등이 영화 세트장을 방불케 하는 통영의 강구안에서 화려하게 펼쳐지는 등 이순신 장군의 뛰어난 병법을 실감케 하는 멋진 광경이 연출된다. 아울러 다양한 여름 레포츠를 체험할 수 있는 한려수도 바다축제 행사가 함께 열려 다양한 볼거리와 색다른 경험을 제공한다.

문의 (재)한산대첩기념사업회 055-644-5222
기간 8월 10~14일
 

제주신화월드에서 감성 충전까지
 
본문이미지

제주신화월드가 국내 최초로 전 세계에서 가장 사랑받는 포니 캐릭터 마이 리틀 포니(My Little Pony)와 함께 아트 컬래버레이션 전시회를 개최한다. <마이 리틀 포니 매직 파티(My Little Pony Magic Party)>는 국내 유명 아티스트들이 참여한 아트 컬래버레이션 전시다. 1981년 태어난 마이 리틀 포니는 트랜스포머와 더불어 글로벌 완구회사 해즈브로(Hasbro, Inc.)사의 대표 캐릭터다.

기간 8~11월
 

에바종, 올여름 이색 여행지 추천
 
본문이미지

‘이스케이프(escape)’를 뜻하는 프랑스어로 전 세계 하이 퀄리티 디자인 부티크 호텔, 럭셔리 리조트만을 엄선해 제안하는 호텔 예약 사이트 ‘에바종’은 올여름 이색 여행지로 스리랑카를 추천한다. 고산 지대와 인도양을 아우르는 다채로운 자연경관을 만끽할 수 있는 스리랑카는 인도 대륙에서 떨어지는 눈물처럼 생겼다고 해서 ‘대륙의 눈물’이라고도 불린다. 때 묻지 않은 청정 자연을 자랑하는 데다 고대 불교 문화와 유네스코 지정 세계문화유산 등 볼거리가 다양하고 세계 최고 품질의 차(茶) 생산국이어서 다양한 차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