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어린이박물관

바로가기 모음 이벤트 동영상 카드뉴스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RE:CREATION
  1. HOME
  2. RE:CREATION
  3. culture

하루 10분 발레핏 트레이닝 '발레핏 다이어트

6월에 읽으면 좋을 책 5권

2017-06-11 11:18

담당 : 김보선 기자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머리부터 발끝까지 꼿꼿한 자세는 발레리나의 트레이드마크다. 발레핏 운동을 꾸준히 하면 굽은 등과 말린 어깨를 바로잡을 수 있다. 발레핏 기본 팔 동작만 꾸준히 해도 어느새 가녀린 어깨와 목선을 얻게 될 것이다. 발레핏은 골반 비대칭 등 잘못된 체형을 교정하는 효과도 탁월하다고 한다. 골반 주변의 근육과 허벅지 안쪽의 내전근을 단련해 벌어진 골반을 바로잡고 사과처럼 봉긋한 엉덩이를 되찾을 수 있다. 또 부종에 시달리는 하체를 회복시켜 하체에만 유난히 살이 찌는 체질도 개선할 수 있다. 군살 없는 몸매 라인을 만드는 데 최고의 운동인 셈이다.
 
속근육을 단련해 슬림하고 탄탄한 라인을 완성
발레핏은 세계적인 여성 속옷 브랜드인 ‘빅토리아 시크릿’의 모델들이 하는 운동으로 유명해지면서 유럽과 미국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발레를 전공해 늘 다이어트와 요요현상을 경험해야 했던 저자는 SNS로 발레핏 홈 트레이닝과 다이어트 비법을 공유하면서 30만 명이 넘는 팔로어를 얻게 되었다. 이에 최고의 효과를 인정받은 발레핏 운동과 그녀만의 다이어트 꿀팁을 더 많은 이들에게 소개하기 위해 이 책을 출간했다고 한다. 유산소운동과 스트레칭, 웨이트트레이닝을 접목해 매트 하나만 있으면 누구나 쉽게 따라 할 수 있도록 만든 최고의 홈 트레이닝을 만날 수 있다.
 
한지영, 비타북스
 
 
 
<정원생활자>
 
본문이미지

학문적으로 밝혀진 동식물 이야기, 역사와 예술에서 발견한 흥미로운 정원 이야기, 정원 속에 담긴 철학과 인물들의 내밀한 속사정까지 1년 사계절을 아우르는 1백78가지의 정원 이야기를 담은 책이다. 팍팍한 하루하루를 보내는 일상에 건강한 활기와 반짝이는 아이디어, 창조적 영감을 선사한다.
 
오경아, 궁리
 
 
 
<집짓기 바이블>
 
본문이미지

3년 만에 개정증보3판이 출간되었다. 1부에서는 내진설계 개정 및 시행과 관련해 변화된 설계 환경과 시공법, 미세먼지 등 환경 변화에 대처하는 설비들, 더욱 강화된 단열법에 맞춘 창호 선택을 비롯한 단열 시공에 관해 집중적으로 다뤘다. 2부에서는 건축가들이 소개하는 작업과 시공사 대표가 제공하는 시공 관련 정보들을 새롭게 업데이트했다.
 
조남호 외 6인, 마티
 
 
 
<그대가 곁에 없어 바람에 꽃이 집니다>
 
본문이미지

부드러운 표현과 감성적인 묘사로 수채화를 그리듯 시를 쓰는 강원석 시인의 시집이다. 시를 읽다 보면 어느새 한 폭의 그림을 보는 듯한 느낌을 받는다. ‘능소화꽃이 떨어지면 가을은 오고’, ‘안개가 핀 날에는’, ‘꽃을 위해’, ‘해 질 무렵 가을 들녘’ 등 총 6장에 77편의 주옥같은 시를 담았다.
 
강원석, 구민사
 
 
 
<찬란하게 47년>
 
본문이미지

홍석천이 자신의 이야기를 담아 선보이는 에세이. 2000년 어느 날, 방송에서 한창 주가를 올릴 무렵 선언한 커밍아웃은 홍석천 자신과 가족의 삶을 송두리째 바꿔놓았다. 그로부터 17년. 홍석천은 대한민국에서 가장 사랑받는 게이가 되었고, 당당히 성공한 CEO가 되었다. 어떻게 이 모든 힘든 과정을 견딜 수 있었을까? 이 책은 ‘좌절하지만 견뎌낸다는 게 무엇인가’에 대해 생각하게 한다.
 
홍석천, 스노우폭스북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1건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
  이산  ( 2017-06-11 )  수정 삭제    답글 찬성 :0   반대 : 0
우주의 원리를 모르면 올바른 가치도 알 수 없으므로 과학이 결여된 철학은 개똥철학과 다름없다. 중력과 전자기력을 하나로 융합한 통일장이론으로 우주의 원리를 명쾌하게 설명하면서 기존의 과학이론을 모두 부정하는 책(제목; 과학의 재발견)이 나왔는데 과학자들이 아무도 반론하지 못하고 있다. 단순한 수학으로 복잡한 자연을 기술하면 오류가 발생하므로 이 책에는 수학이 없다. 참된 과학이론은 우주의 모든 현상을 하나의 원리로 설명할 수 있어야 한다.

고전물리학과 현대물리학이 상호보완하면서 공존하는 이유는 모두 흠결이 있기 때문이다. 하나의 이론이 올바르다면 그와 다른 이론은 설자리가 없어야 마땅하다. 올바른 과학이론이라면 물질과 생명을 포함한 우주의 모든 사물의 크기, 장소, 시간, 형태와 상관없이 하나의 통일장원리로 설명할 수 있어야 한다. 그러므로 통일장의 원리로 우주 전체를 설명하지 못하는 기존의 과학 이론은 모두 국소적인 상황만 설명하는 임시방편에 불과하며 올바른 이론이 아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