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모음 이벤트 동영상 카드뉴스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RE:CREATION
  1. HOME
  2. RE:CREATION
  3. culture

풍성한 11월 문화공연 소식

故김광석 콘서트에 초대합니다.

2016-10-27 17:43

글 : 여성조선 디지털콘텐츠팀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25959_52969_4139.jpg

뮤지컬 <그 여름, 동물원>
국내 최고 뮤지션들의 실제 이야기가 뮤지컬로 제작됐다. 1988년 故 김광석과 그룹 동물원 멤버들의 첫 만남부터 가요계 정상에 오르기까지의 인생 이야기를 음악과 함께 풀어 놓은 창작 뮤지컬 <그 여름, 동물원>. 폭발적인 인기와 전 세대의 사랑을 받았던 곡들을 100% 라이브로 들을 수 있는 기회이다. 주옥같은 명곡인 ‘혜화동’, ‘그날들’, ‘변해가네’ 등이 준비됐다. 지난 공연에서 “청춘이거나 한때 청춘이었던 모든 관객”에게 뜨거운 호평을 받으며 작품성을 검증 받은 바 있다.
가수 겸 배우 홍경민과 배우 최승열이 극 중에서 '그 친구'로 불리는 김광석 역을 맡았고 극 흐름을 주도하는 김창기 역에는 이정열과 임진웅이 더블캐스팅됐다. 뮤지컬은 오는 11월 8일(화)부터 2017년 1월 22일(일)까지 진행한다. <여성조선> 카카오스토리에 기대평을 남긴 독자 가운데 10명을 추첨하여 초대권(1인2매)을 선물한다. 

관람 일시 11월 13일 일요일, 저녁 6시
장소 한전아트센터


오캐롤.jpg

뮤지컬 <오! 캐롤>

듣기만 해도 어깨가 들썩인다. 100여 곡의 히트송으로 전 세계 차트 No.1을 석권했으며 국내에서 CF, 방송, 영화 삽입곡으로 친숙한 팝의 거장 닐 세다카(Neil Sedaka)의 히트 팝 뮤지컬 <오! 캐롤> (Breaking Up Is Hard To Do)이 2016년 11월 19일 한국 초연으로 개막한다.
닐 세다카의 히트곡을 엮어 만든 뮤지컬 <오! 캐롤>은 미국 초연 이후 지금까지 미국 전역에서 공연되며 흥행을 기록한 작품이다. 1960년대 미국 마이애미 리조트를 배경으로 6인의 주인공을 둘러싼 러브스토리를 닐 세다카의 21곡의 히트곡을 통해 담아냈다. 닐 세다카의 히트곡과 절묘하게 맞아떨어지는 <오! 캐롤> 주인공들의 다양한 러브스토리는 전 세대의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무엇보다 ‘Oh! Carol’, ‘YouMean Everything To Me’, ‘One Way Ticket’, ‘Stupid Cupid’, ‘Happy Birthday Sweet Sixteen’ 등의 히트 팝은 듣기만 해도 절로 멜로디를 흥얼거리게 한다. 노래를 기억하는 중장년층에게는 추억과 향수를, 친숙한 음악과 함께 휴가지에서 펼쳐지는 각기 다른 러브스토리는 전 세대를 아우르며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일시 11월 19일(토)~2017년 2월 5일(일)
장소 광림아트센터 BBCH홀


뮤지컬 <아이다>

디즈니(Disney) 뮤지컬이자, 팝의 거장 엘튼 존(Elton John)과 뮤지컬 음악의 대표적 작사가 팀 라이스(Tim Rice)의 콤비로 탄생한 대작 뮤지컬 <아이다>가 다시 찾아왔다. 한국에서는 2005년 초연, 2010년과 2012년 단 3시즌 총 574회 공연으로 350억원 매출, 관객 49만 명을 끌어모았다. 윤공주, 장은아, 아이비, 이정화, 김우형, 민우혁 등의 배우들이 캐스팅됐다.
일시 11월 6일(일)~2017년 3월 11일(토)
장소 샤롯데씨어터


파리대왕.jpg

청소년극 <파리대왕>

냉전시대 회의적 분위기가 팽배하던 당시 윌리엄 골딩의 <파리대왕>은 대중에게 큰 충격을 가져왔다. 일반적인 불안의 풍토 속에서 구상된 모험담과 우화, 알레고리의
차원을 지닌 이 작품이 발휘한 호소력은 가히 폭발적이었다. 이후 우리는 아직도 같은 알레고리 속에 있다. 연극 <파리대왕>은 학교폭력 예방극이다. 현상을 고발하는 데서 그치지 않고 감동까지 안겨준다.
일시 11월 22일(화)~12월 9일(금)
장소 왕십리 소월아트홀


팬텀.jpg

뮤지컬 <팬텀>

초연 캐스트에 뉴 캐스트가 합류해 1년 만에 재정비를 마친 <팬텀>이 오는 11월 말부터 다시 공연한다. 팬텀은 세계 4대 뮤지컬로 꼽히는 <오페라의 유령>을
무대화한 작품이다. <팬텀>은 오페라극장에서 은둔하며 존재를 숨겨야만 하는 팬텀의 비밀스러운 유년기 시절을 깊이 있게 다룬 작품이다. 팬텀 역에는 박효신이 초연에 이어 합류했고 박은태, 전동석이 새롭게 리스트에 올랐다.
일시 11월 26일(토)~2017년 2월 26일(일)
장소 블루스퀘어 삼성전자홀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