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벤트
  • 동영상
  • 카드뉴스
  • 조선뉴스프레스멤버십
  • 카카오스토리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LIVING
  1. HOME
  2. LIVING
  3. health

가정상비약 이것만은 꼭!

유효기간 중간 체크도 필수

2017-03-02 12:53

에디터 : 박미현  |  사진(제공) : 김상표

  • 메일보내기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언제 어디서 일어날지 모르는 사고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상비약 체크가 필수다. 다급한 응급상황에 빠르게 대처할 수 있도록 꼭 챙겨야 할 가정상비약 리스트.
참고자료 식약처, 국민건강지식센터
필수 상비약 리스트
 
진통제 두통이나 근육통, 생리통 등의 통증 완화에 도움이 되는 진통제는 꼭 구비해둬야 할 상비약이다. 진통제의 내성이나 부작용을 우려해 복용을 꺼리는 경우가 적지 않은데, 약국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진통제는 비마약성으로 중독이 없으며 내성도 일으키지 않으므로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통증의 정도와 유형이 다양한 만큼 이에 맞는 다양한 성분의 진통제를 갖춰놓는 것이 좋다.
 
감기약 면역력이 떨어지기 쉬운 환절기에는 감기에 대비해 초기에 증상 완화를 도울 수 있는 감기약을 챙겨둬야 한다. 콧물, 재채기 등의 증상 완화를 돕는 항히스타민제는 과량 복용하면 졸음을 유발하므로 주의해야 한다. 또 감기약과 함께 카페인 함량이 높은 식품을 섭취하면 카페인 과량으로 가슴 두근거림, 불면증 등의 부작용이 생길 수 있다는 점도 기억해두자.
 
지사제 환절기에는 아침, 저녁의 기온이 높지 않아 음식물 취급에 대한 경각심이 떨어져 식중독에 걸리기 쉽다. 급성설사로 인해 전해질과 수분 손실이 발생하므로 적절한 수분과 전해질 보충이 중요하고 지사제를 복용하면 설사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다.
 
 
상비약 구비 시 체크 사항
 
사용법과 주의사항 상비약 선택 시 사용법을 정확하게 체크하지 못하면 오히려 해가 될 수 있다. 상비약을 구매하기 전 제품 설명서를 꼼꼼히 읽어 자신과 가족이 섭취해도 되는지, 언제 사용하면 좋은지 등을 미리 알아둬야 한다.
 
유효기간 상비약 구매 시 유효기간을 꼭 확인하자. 가능한 한 유효기간이 여유 있게 남은 것을 구비해두는 것이 좋다.
 
포장 유지 상비약 박스 포장에는 해당 약의 용량 및 용법 등의 주의사항이 기재돼 있을 뿐만 아니라, 다른 용기에 보관할 경우 약의 품질이 저하되거나 다른 약과 헷갈릴 수 있으므로 가급적 원래 포장그대로 보관하는 것이 좋다.
 
 
tip* 자주 찾는 진통제, 똑똑하게 구매하기
 
진통제는 자주 찾게 되는 상비약 중 하나다. 자신의 상태와 통증에 맞는 진통제를 선택하고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해서는 진통제의 성분별 특징을 알아두고 의사 또는 약사에게 상담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진통제는 체내 통증 유발물질인 프로스타글란딘을 만드는 COX-1, COX-2라는 효소를 억제해 통증을 줄여주는 작용을 한다. 진통과 해열 효과 외에 염증을 가라앉히는 소염 효과도 있어 아세트아미노펜에 비해 근육통, 치통, 생리통 등에 더욱 효과적이다. 그러나 개인에 따라 자칫 위장에 무리를 줄 수 있으므로 이런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 음식이나 우유와 함께 복용하는 것이 좋다. 대표 성분인 이부프로펜은 세계보건기구(WHO)의 기초건강을 위한 ‘필수의약품 명단’에 포함된 바 있다. 비슷한 진통·해열 효과를 지닌 아세트아미노펜에 비해 간에 미치는 영향이 덜하며 특히 생리통에 효과가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덱시부프로펜은 이부프로펜에서 활성성분만 뽑아 만든 개량 성분으로, 이부프로펜의 절반 용량만 복용해도 동일한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나프록센은 강한 진통 효과와 함께 긴 반감기를 자랑한다. 다른 약물의 반감기가 1~2시간인데 비해 나프록센의 반감기는 12~17시간으로 효과가 오랫동안 지속되어 복용 횟수를 줄일 수 있는 성분이다.
 
아세트아미노펜은 진통 및 해열 효과가 뛰어나 발열이나 통증, 두통, 치통 등을 가라앉히는 데 쓰인다. 그러나 과다 복용하거나 음주 후 또는 매일 3잔 이상의 음주를 하는 사람이 복용하는 경우에는 간 손상 위험성이 높아질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editor’s pick
 
본문이미지
내성 걱정 없는 효과 빠른 액상형 진통제 <이지엔6>

가벼운 두통이나 생리통부터 치통, 편두통, 관절염까지 통증의 정도와 유형에 따라 제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다양한 라인업을 갖추고 있는 진통제다. 비스테로이드성 소염제에서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부작용 위험이 적은 이부프로펜을 주성분으로 한다. 체내 흡수 속도가 빠른 액상형의 연질 캡슐이라 진통 완화 효과도 빠르다. 이부프로펜이 함유된 ‘이지엔6 이브’와 ‘이지엔6 애니’는 두통이나 생리통 등 일반적인 통증에 보다 순하게 작용한다. 특히 ‘이지엔6 이브’에는 생리 시 몸이 붓는 증상을 완화하는 이뇨제 파마브롬 성분도 포함돼 있다. ‘이지엔6 프로’는 덱시부프로펜 성분이 함유돼 심한 통증에 도움을 주고 ‘이지엔 스트롱’은 오래 지속되는 강한 진통 효과가 있다.
Copyright ⓒ woman.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카카오스토리
  • 메일보내기
  • 프린트하기
  1. 메인으로
  2. 기사목록
  3. 맨 위로
글쓴이 :      비밀번호 : (숫자 4자리를 입력해주세요)
  [필수입력] 그림의 영문, 숫자를 입력하세요.